시의원/구의원 동정

김인호, 지하철역사 시민 소통공간으로 거듭나야

2017 서울교통공사 지하철사진 공모전 참석, 시상 및 공사 관계자 격려

작성일 : 2017-09-27 20:37 기자 : 이민수

서울교통공사 지하철사진 공모전 시상식에서 작품을 둘러보고 있는 김인호 서울시의회의원(좌측)

 

서울특별시의회 교통위원회 김인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3)926‘2017 서울교통공사 지하철사진 공모전 전시 개막식 및 시상식에 참석하여 수상자에 대해 시상하고, 서울교통공사 관계자들을 격려하면서 서울지하철 역사가 앞으로 예술과 문화가 살아있는 시민 소통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김인호 의원에 따르면 서울교통공사는 지난 724일부터 827일까지 35일간 지하철사진 공모 접수를 실시하여 총 824점의 사진 작품이 참여했으며, 2차례에 걸친 예비심사를(8.25/8.28) 통해 129점이 선정되었고, 이 중 본 심사를(9.5) 통해 대상최우수상우수상 각 1, 특선 2, 가작 3, 입선 38점 등 총 46점의 사진 작품이 상을 받았다.

 

 

구분

수상자

출품자

작품 제목

대상

1

이병승

안전지하철

최우수상

1

신승희

아름다운 역사(驛舍)1

우수상

1

이희선

예쁘게 닦아주세요

특선

2

유가은

지하철의 북적임과 고요

강태수

서울교통의 주역

가작

3

이효자

매의 눈으로

정민노

같은지하철&다른세대

김영롱

비오는 단풍날

 

한편, 서울교통공사는 수상작에 대해 927일부터 102일까지 서울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 메트로미술관에 전시하며, 시민들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김인호 의원은 서울지하철은 하루 평균 800만명의 시민이 이용하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대중교통일 뿐만 아니라 서울지하철 역사는 만남의 장소, 쇼핑의 장소, 전시의 장소로 그 영역을 넓혀가고 있는 명실공히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대표적인 삶의 장이다.” 라며

 

앞으로 서울지하철 277개 모든 역사에 이와 같이 시민이 참여하고 공감하는 작품들이 더 많이 전시되길 기대하며, 서울시의회도 예술과 문화가 살아있는 시민 소통공간을 좀 더 넓혀나가는 데 그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