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도, 정부 ‘산단 대개조 공모’ 선정 ‥ 반월시화 산단 ICT·소부장 융합 전진기지로 발돋움

경기도, 범부처 합동 ’2021 산단 대개조 공모사업‘ 선정 쾌거

작성일 : 2021-03-24 18:19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 대표 제조업 중추인 반월시화 국가산단이 정부의 ‘2021년도 산업단지 대개조 공모사업에 선정, 4차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차세대 첨단 산업기지로 도약할 전망이다.

 

24일 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는 이날 노후거점산단 경쟁력강화추진위원회를 열고 치열한 심의 끝에 8개 참여 희망 광역지자체 중 반월시화 국가산단 등 총 5개 시도 지역을 최종 선정했다.

 

산단 대개조 공모사업은 국내 제조업의 중추인 산업단지를 지역산업 혁신 거점으로 만들어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자 지난해부터 범정부적으로 추진하는 프로젝트다.

 

도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정부로부터 국비 등 산단 혁신에 필요한 다양한 부처별 사업지원들을 패키지 형태로 묶어 종합적으로 지원받게 된다.

 

반월시화 국가산단을 거점산단으로 화성 발안일반산단, 성남 일반산단, 성남 판교테크노밸리를 연계 산단·지역으로 설정해 첨단ICT와 융합한 소재·부품·장비산업의 차세대 전진기지로 만들 계획이다.

 

반월시화 산단을 중심으로 한 산단 간 연계협력으로 소부장 산업과 ICT 신산업분야의 집적 효과를 창출하고, 판교테크노밸리의 R&D 역량과 소프트파워를 더해 지속 가능한 신 성장 산업 모델을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구체적으로 디지털뉴딜 제조혁신(데이터댐 구축 등 17개 사업)’, ‘신산업 일자리 창출 및 전문인력 양성(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 등 12개 사업)’, ‘그린뉴딜 및 미래형 산업기반 구축(스마트 에너지 플랫폼 구축 등 8개 사업)’ 3대 분야 총 37개 사업을 중점 추진할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소부장 산업 분야 생산액 5조원 증대, 1만개 일자리 창출, 강소기업 99개사 추가 육성 등을 도모함은 물론, 제조공장의 첨단 스마트화로 뿌리기술 전문기업 디지털 레벨을 대폭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도는 산단 대개조 사업 선정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안산·시흥·화성·성남시, 산업단지공단 경기본부, 반월시화스마트사업단, 도 공공기관 등이 참여하는 산단 대개조 공모 참여 TF을 운영하고, 지역 국회의원 간담회를 열어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최종 사업내역과 국비 등 예산규모는 정부 부처별 예산 심의 및 계획보완 등의 절차를 거쳐 결정되며, 오는 12월 중 정부-경기도 협약 등을 통해 본격적인 사업 시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류광열 경제실장은 코로나194차산업혁명으로 급변하는 경제환경에 맞춰 도내 산업단지를 신산업 스마트그린 생태계의 혁신 거점으로 육성하는데 힘쓸 것이라며 중앙정부, 시군, 산단 등 관계기관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효과 높은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