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우리학교도 아토피·천식 안심학교” 경기도, 신규 교육기관 모집

경기도, 도교육청과 협력해 지역사회 내 아토피·천식 예방관리를 위해 힘써

작성일 : 2021-03-25 10:13 기자 : 임태종

 

전국에서 가장 많은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를 운영하고 있는 경기도가 올해 신규 안심학교에 참여할 교육기관을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란 아토피피부염, 천식, 알레르기비염, 식품알레르기, 아나필락시스와 같이 알레르기 질환을 가진 학생들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해당 교육기관에 교육 프로그램과 물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현재 도내에는 전국에서 가장 많은 633개교가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로 지정돼 알레르기가 있는 도내 학생들을 위해 활발히 운영 중이다(202012월 말 기준).

 

안심학교를 희망하는 교육기관은 4월 초까지 신청서와 개인정보 동의서를 작성한 후 관할 시군 보건소로 공문 또는 이메일 등을 보내면 된다. 신청 기간은 시군마다 다르다.

 

신청 대상은 도내 어린이집(교사 수 5인 이상), 유치원(교사 수 5인 이상), ··, 특수학교 등이다.

 

안심학교로 선정되면, 학생·학부모·교사 대상 맞춤형 질환 교육, 알레르기 교육 자료, 천식 응급키트 등을 지원한다.

 

안심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을 자녀로 둔 학부모는 우리 아이는 식품알레르기가 극심해서 학교를 보낼 때마다 걱정이 많이 되었는데, 안심학교 선생님들이 다 같이 모여 아나필락시스 응급처치법도 배우고, 주의를 기울여 주어 안심이 된다고 소감을 밝혔다.

 

경기도 관계자는 알레르기 질환은 어린 연령층에서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아토피·천식 안심학교를 통해 지역사회 안정망을 구축할 필요가 있다안심학교에 대한 도내 교육기관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아토피·천식 교육정보센터 홈페이지(www.e-allergy.org)를 참고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