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도내 회원종목단체 4개 사업에 130억 투입. 전문체육선수 및 생활체육동호인 지원

체육행정의 공공성 강화를 위한 경기도의 역할 확대

작성일 : 2021-03-25 17:20 기자 : 임태종

사업 설명회
 

 

경기도가 도내 전문체육선수의 발굴·육성 및 생활체육동호인들의 여가 증진을 위해 회원종목단체 지원 사업에 1298,000여만원을 투입한다.

 

도는 25일 경기도체육회관에서 회원종목단체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회원종목단체란 육상연맹, 축구협회 등 체육 종목단체를 통칭하는 말이다. 도내에는 65개 종목단체가 있다.

 

이번 지원 사업은 종목활성화 지원(242,000만원) 전국종합체육대회 참가(834,000만원) 도내종합대회 개최(5800만원) 지도자·선수 육성(17억원) 4가지로 구성된다.

 

우선 종목활성화 지원은 도내 대회 개최 지원, 전국규모대회 출전, 국제대회(올림픽) 및 경기도 자매결연지역 스포츠 교류 등 도내 전문체육선수와 생활체육동호인의 대회 개최 및 출전 지원을 다루고 있다.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등을 고려해 연내 구체적인 시기를 조율할 방침이다.

 

전국종합체육대회 참가는 오는 10월 경상북도 구미에서 개최하는 제102회 전국체육대회를 비롯해 동계체전, 소년체전, 생활체육대축전 등 대한체육회 주최 사업 참여를 위한 것이다. 도내 우수선수 선발, 강화훈련 지원, 대회 파견 등 전문체육선수 육성을 위해 추진될 예정이다.

 

도내종합대회 개최는 제67회 경기도체육대회, 32회 경기도생활체육대축전 사업 등에 대한 사업이다. 도내 코로나19 방역지침 등을 준수해 하반기 진행될 예정이다.

 

지도자·선수 육성은 도내 전문체육선수 및 지도자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국(·하계·소년)체육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입상한 선수 및 지도자를 선발·지원, 우수 자원의 타 시·도 유출을 방지한다.

 

도는 이러한 지원 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종목활성화 지원102회 전국체육대회 도대표 선발대회 공모 사업을 도청 홈페이지에 공고한 바 있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가 경기도의회와 함께 도내 체육인들의 의견을 직접 수렴하면서 도내 체육발전을 위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며 체육행정을 보다 체계적이고 투명하게 운영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