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주식회사-업사이클플라자, 재활용품 활용 기업 판로개척 MOU

판매 채널 입점 및 제품·생산, 폐기물 저감 연구·사업 등 협력

작성일 : 2021-03-30 14:35 기자 : 임태종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왼쪽)와 지운근 경기도업사이클플라자 센터장이 \'업사이클 분야 중소기업 제품의 온·오프라인 판로개척을 위한 공동사업\' 업무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최근 친환경적 소비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주식회사가 공공구매 시장 및 온·오프라인 판로 진출에 어려움을 겪는 도내 업사이클 기업을 위해 나선다.

 

경기도주식회사는 경기도업사이클플라자와 이 같은 내용의 '업사이클 분야 중소기업 제품의 온·오프라인 판로개척을 위한 공동사업' 업무협약을 지난 29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업사이클(Upcycle)’이란 업그레이드(Upgrade)와 재활용을 뜻하는 리사이클(recycle)을 합친 단어로, 재활용품의 디자인을 향상하고 활용도를 높여 제품을 재탄생시키는 것을 일컫는다.

 

양 기관은 도내 업사이클 기업들을 위해 온·오프라인 판매 패널 입점, 제품 생산 및 유통 관련 전문가 네트워크 구축, 각종 사업 연계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또한, 포장재 등 폐기물 저감을 위한 공동 연구 및 사업과 친환경적 제품 생산·유통 지원도 함께 추진한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최근 가치 소비와 친환경적 소비 인식 확산에도 업사이클 기업들의 유통 채널 입점, 판로 확보가 어려운 상황이라며 실질적인 협력과 협업을 통해 좋은 결과물을 창출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지운근 경기도업사이클플라자 센터장은 업사이클링 분야에서 다양한 제조와 상품 혁신을 위해서는 기업들의 판로 확보 강화가 필수적이라며 경기도주식회사의 협력이 도내 업사이클 기업들의 유통 채널 입점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경기도주식회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경기도업사이클플라자는 환경과 소비가 융합하는 업사이클(Upcycle) 산업의 육성·활성화를 통해 자원 순환을 촉진하고 신규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19년 설립됐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