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ㆍ성북ㆍ성동ㆍ광진

광진구, 선별진료소에 수어통역 영상전화기 설치

선별진료소 접수창구와 보건소 민원실 내 설치…수어통역센터와 연결

작성일 : 2021-04-04 14:57 기자 : 김영희

-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 불편 해소

 

광진구보건소 선별진료소 내에 설치된 수어통역 영상전화기로 대화하고 있는 모습

 

광진구(구청장 김선갑)가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청각장애인의 편의를 위해 선별진료소에 수어통역 영상전화기를 설치했다.

 

그간 청각장애인이 선별진료소 방문 시 손글씨를 쓰거나 통역사와 동행해야 하는 등 의사소통에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 태블릿PC 형태의 수어통역 영상전화기를 선별진료소 접수창구와 보건소 민원실 내에 각각 1대씩 설치했다.

 

먼저 영상전화기의 버튼을 누르면 수어통역센터와 자동으로 연결되며, 통역사와 청각장애인이 영상통화를 통해 대화를 주고받을 수 있게 된다.

 

이어서 통역사가 보건소 직원에게 청각장애인과의 대화 내용을 수화기로 전달하는 방식으로 3자간 통화를 진행할 수 있다.

 

김선갑 구청장은 유례없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청각장애인들도 코로나19 검사를 받아야 하는 상황이기에 불편이 많았을 것으로 생각된다라며 앞으로도 장애인이 편리하게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민원업무를 처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수어통역 영상전화기는 코로나19 상황 종료 후 민원 상담창구 등에 비치되어 청각장애인의 원활한 의사소통과 행정 업무 처리를 도울 예정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은평ㆍ성북ㆍ성동ㆍ광진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