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프리미엄 국제가구展 SOFURN에서 경기도 가구를 만나자!

경기도, 프리미엄 가구전시회 ‘2021 SOFURN(서울국제가구대전)’ 경기도관 운영

작성일 : 2021-04-21 10:45 기자 : 임태종

2021 SOFURN(서울국제가구대전)
 

 

경기도가 오는 428일부터 51일까지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열릴 국내 대표 프리미엄 가구전시회를 통해 도내 가구산업 경쟁력 강화와 판로개척 지원에 나선다.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2021 서울국제가구 및 인테리어산업대전(SOFURN 2021, 이하 소펀)’에 경기도관을 운영, 도내 우수 가구 중소기업 12개사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소펀은 가구가 라이프 스타일을 담는다를 주제로 우수한 품질, 최신 디자인의 가구와 최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는 이번 전시회에 도내 가구기업 12개사가 참여하는 34개 부스 규모의 경기도관을 구성, 업체 1곳 당 부스 임차료 및 장치비 등에 필요한 비용의 최대 700만원까지 지원한다. 이를 통해 신제품은 물론, 실용성을 겸비한 각종 아이디어 제품들을 바이어와 참관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아울러 도내 가구기업들의 제품경쟁력 향상과 판로확보를 위해 전시회 부대행사로 열리는 구매담당자 초청상담회도 적극 지원한다. 구매담당자들과의 11 맞춤 상담을 통해 기업의 내수 판로개척의 기회도 제공한다.

 

한편, 도는 지난해 21개사를 대상으로 소펀 전시회 참가지원을 추진, 144,800만 원의 계약추진 실적을 거둔 바 있다.

 

이중 고양시 소재 Y사는 대형유통사 및 중소 바이어 등 다수의 구매담당자와 상담을 진행했고, 특히 가구 대기업과의 제품 파트너 십 제휴를 체결하는 등 8,400만 원의 계약추진 실적을 올렸으며, 파주시 소재 S사는 대형마트, 건설사 등 B2B 기업들과의 상담을 진행, 국내 중소유통사 대리점과의 상담으로 9,200만 원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

 

정도영 경제기획관은 이번 전시회는 라이프-쇼 전시회, 가구 수출컨소시엄 비대면 화상 상담회 등과 한 자리에 열리는 만큼 도내 가구기업들의 상당한 성과가 기대된다앞으로도 다양한 지원사업과 정책으로 도내 가구 중소기업들의 경쟁력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 특화산업팀(031-8030-2725) 또는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북부권역센터(031-850-7127)로 문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