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남양주시, 28일 상수원보호구역 제도 개선을 위한 토론회 개최

합리적인 개선 방법 모색으로 규제 지역 주민들의 기본권 회복 기대

작성일 : 2021-04-26 12:37 기자 : 임태종

 

오는 28일 여의도 전경련 회관에서 김용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주최하고 남양주시(시장 조광한)가 주관하는 상수원보호구역 제도 개선을 위한 토론회가 개최된다.

 

이번 토론회에는 각계 전문가 및 시민 단체 등이 참석해 2,600만 명이 마시는 팔당호 물 관리를 위한 상수원보호구역 제도의 문제점 및 바람직한 개선 방안과 상류 지역 주민의 희생에 대한 정당한 보상의 필요성, 깨끗한 물을 공급받기 위한 수도권 상수원 다변화 방안에 대해 함께 논의할 예정이다.

 

토론회에는 이석호 연구위원(특별대책지역 수질보전정책협의회), 김동욱 논설위원(워터저널)이 주제 발표자로 나서며, 좌장 윤춘경 교수(건국대학교)의 진행 하에 강부식 교수(단국대학교), 김진홍 공동대표(환경정의), 이광우 대표(한강사랑), 이명웅 변호사, 이상진 과장(환경부 물이용기획과), 조영무 연구위원(경기개발연구원), 김기준 조안면 주민통합협의회장이 토론에 참여한다.

 

토론회 주최를 맡은 김용민 국회의원은 이번 토론회가 그간 소수의 희생으로 유지돼 온 상수원보호구역 제도에 대해 상·하류 주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심도 있게 논의하는 중요한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이에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46년 동안 이어져 온 불합리하고 과도한 규제가 사회·경제적 여건과 환경 기술의 발전을 반영해 합리적인 방식으로 전환되길 기대한다.”라며 아울러 그간 피해를 받아온 상수원보호구역 주민들에 대한 정당한 보상 체계가 갖춰질 수 있도록 논의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상수원보호구역 제도 개선을 위한 토론회는 오는 28일 오후 2시부터 진행되며, 남양주시 공식 유튜브 채널 ‘MY-N TV’를 통해 생중계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