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ㆍ자치구

연말 시내버스 막차시간 연장… 1월1일 새벽까지

종로, 강남 등 11개 거점 지역에서 새벽 1시까지 시내버스 탑승 가능

작성일 : 2017-12-20 17:20 기자 : 이민수

자료사진

 

연말 심야 귀갓길 교통수단 확보가 어려워 발을 굴렀던 시민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있다. 서울시가 12.18()부터 12.31() (’18.1.1 새벽)까지 14일간 서울시 주요 지점을 경유하는 89개 버스노선의 막차시간을 연장한다.

 

시민들이 심야시간대까지 활발하게 이동하는 11개 지점(서울역, 종로2, 명동, 구로, 영등포, 여의도, 신촌, 홍대입구역, 강남역, 역삼, 건대입구)을 선정하였다. 해당 지점에서 시내버스를 새벽 1시까지 운행 할 계획이다.

 

대상노선은 서울역 3개 노선, 종로212개 노선, 명동 4개 노선, 강남역 10개 노선 등 총 89개 노선이다.

 

또한 해당 기간 중 종로 일대를 경유하는 101·103번 등 15개 노선은 제야의 종 타종 행사로 12.31() (’18.1.1)에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 예정이다.

 

서울시는 기존 올빼미버스 9개 노선 및 12. 8()부터 운행 중인 연말 맞춤형 올빼미버스가 서울시 주요 거점 사이를 연계하고, 연말 막차 연장 노선이 시내 구석구석을 이어, 심야시간대 서울 전역의 교통수요 해갈에 기여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