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자치구

우형찬 의원, ‘의회 및 영상홍보물 편집위원회’ 위원장 선출

작성일 : 2018-08-30 16:05 기자 : 이민수

10대 서울시의회 출범과 함께 새롭게 구성된 서울의회 및 영상홍보물 편집위원회위촉식이 829일 의장실에서 개최됐다.

 

이날 위촉식에서는 전반기 2년간 편집위원회를 이끌어갈 편집위원장에 우형찬 위원(양천더불어민주당/사진)이 선출됐으며, 부위원장에는 여명 위원(비례대표·자유한국당)과 조득진 위원(중앙일보 기자)이 각각 선출됐다.

 

우형찬 신임 편집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앞으로 서울의회가 늘 시민과 함께하면서 시민을 위해 찾아가는 소식지가 되도록 편집위원님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우형찬 위원장은 2선 의원으로 제9대 서울시의회에서 교통위원회 소속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항공기소음특별위원장과 서부지역광역철도건설특별위원회 부위원장 등을 역임하면서 교통 분야의 전문적인 식견을 바탕으로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서울시의회 의정소식지 서울의회19936월 창간돼 현재까지 통권 191호를 발행해 오면서 지난 26년간 지방자치의 산역사를 기록하며 서울시의회와 시민의 대표적인 소통창구 역할을 해왔다. <서울의회>의 주요 편집구성은 서울시의회 임시회 및 정례회의 주요 활동사항과 의원들의 현장의정 및 지역구 활동소식, 의원논단, 전문가 정책제언, 출입기자 칼럼, 시민들에게 유익한 각종 생활정보, 시민참여 코너 등으로 꾸며지고 있다.

 

서울의회 및 영상홍보물 편집위원회는 의정소식지 '서울의회'의 발행에 관한 기본방향을 설정하고, 회기별로 발행되는 서울의회가판 심의 및 홍보영상물 심의 등을 위해 시의원 6, 외부전문가 4, 당연직위원 1명으로 구성되어 2년 임기로 운영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