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시 사회서비스원, 요양보호사 등 2차 신규채용

6월 3일~10일까지 본부 3명, 산하기관 259명…총 262명 공개모집

작성일 : 2019-05-22 19:31 기자 : 임헤주

- 요양보호사 139, 장애인활동지원사 90명 등 종합재가센터 직원 중심 채용

- 안정적인 일자리, 교육 강화 등 처우개선으로 사회서비스 질 향상 기대 - 본부 14팀으로 구성 및 운영1차 최종합격자 63일부터 근무

 

서울시 사회서비스원(대표이사 주진우)이 올 하반기 본격적인 서비스 개시를 앞두고 19명의 본부 직원 1차 채용에 이어, 262명의 산하기관 직원 2차 채용을 실시한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어르신장애인아동을 위한 사회서비스를 직접 책임지고 제공하여 종사자에게는 안정적인 일자리를, 이용자에게는 보다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지난 228일 설립되었다.

 

서울시 사회서비스원은 본부와 산하기관(종합재가센터, 국공립어린이집 등)으로 구성된다. 올 하반기 지역 내 맞춤형 돌봄 종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재가센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63()부터 10() 오전 10시까지 본부 3명과 산하기관 259명 등 총 262명의 직원을 공개모집한다. 2차 채용은 일선에서 시민들에게 믿음직한 서비스를 제공할 요양보호사와 장애인활동지원사 등 산하기관 직원 모집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본부는 1차 채용에 이어 팀장 1, 변호사 1, 회계사 1명을 추가 모집한다. 1차 및 2차 신규 채용을 통해 14, 22명의 최소단위로 기본 운영 틀을 구성 후 운영 성과에 따라 단계적으로 확충할 예정이다.

 

산하기관은 요양보호사 139, 장애인활동지원사 90, 어린이집 원장 2, 기타(작업치료사, 물리치료사, 간호사 등) 28명을 모집한다. 요양보호사와 장애인활동지원사는 직무 특성상 근무시간에 따라 전일제와 파트타임으로 나누어 모집한다.

 

NCS(국가직무능력표준) 블라인드 채용을 기반으로 서류전형, 필기시험, 인성검사, 역량면접을 거쳐 최종합격자를 선정하여 채용한다. 최종합격자는 7월 중 임용 및 교육의 과정을 거쳐 근무하게 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누리집(http://www.seoul.go.kr)-서울소식-공고-채용시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원서접수는 63()부터 610() 오전 10시까지 채용대행사 누리집(http://seoul-pass.recruiter.co.kr)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