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ㆍ강북ㆍ도봉ㆍ노원

봉사활동에 향토문화를 더하다! 중랑구‘자원봉사야 놀~자’

매월 2·4째주 토요일, 망우산·봉화산에서 청소년 주말봉사 프로그램 운영

작성일 : 2020-05-25 18:18 기자 : 임혜주

‘자원봉사야 놀~자’ 봉화산 코스에 참여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5월 23일).

 

중랑구(구청장 류경기)는 봉사활동과 향토문화체험을 결합한 청소년 주말봉사 프로그램인 자원봉사야 놀자를 올해 11월 말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자원봉사야 놀자는 바쁜 학업 활동으로 주중에 봉사에 참여하기 힘든 학생들에게 자원봉사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중랑구의 대표적인 봉사 프로그램이다.

 

2008년 처음 시작되었으며, 지금까지 총 138, 4,642명이 참여했을 정도로 지역 청소년들의 호응이 뜨겁다.

 

프로그램은 매월 둘째·넷째 주 토요일, 망우산 및 봉화산에서 실시된다.

 

중랑문화원과 연계해 향토문화해설사의 지역문화 해설을 들으며 정해진 코스를 탐방하고 환경정화 활동 및 중랑구 역사 관련 퀴즈 풀기를 진행한다.

 

먼저, 둘째 주 토요일은 망우산 코스로, 망우역사문화공원에서 진행된다.

 

항일의병이 투합해 모인 곳인 13도 창의군탑을 시작으로 방정환·이중섭·지석영·한용운·유관순 등 주요 유명인사의 묘역을 탐방하며 독립운동의 정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진다.

 

이어, 넷째 주 토요일은 봉화산 코스로, 봉수대공원 옹기 벽화 앞에서 집결해 지역특산물인 황실배의 유래에 대해서 알아보고, 옹기터와 옹기장, 고구려 보루, 봉화산 도당터, 아차산 봉수대 터, 봉수대공원 팔각정을 견학한다.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생까지 참여할 수 있으며, 매회 운영일 2주전부터 1365자원봉사포털(www.1365.go.kr)을 통해 선착순으로 참여자를 모집한다.

 

, 초등학생은 반드시 부모님과 함께 참여해야 한다.

 

참여한 학생은 자원봉사시간 3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중랑구청 복지정책과(02-2094-1655)로 문의하면 자세한 설명과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이외에도, 구는 온가족이 함께 봉사하는 해도두리 가족봉사단’, 망우리공원 유명인사 묘역을 관리하는 영원한 기억봉사단’, 저소득 주민에게 한방의료봉사를 진행하는 언재호야 한방봉사단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역 내 봉사문화를 확산시키고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지역문화에 대한 이해를 증진하고 건강한 봉사 마인드까지 함양할 수 있는 이번 프로그램에 많이 참여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