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신뉴스

HOME > 뉴스 > 단신뉴스

청량리역, 평창동계올림픽 대비 대테러 훈련실시

군, 경찰, 소방서, 서울교통공사, 한화역사(주) 등 7개 유관기관 60여 명 참가해 실전 훈련

작성일 : 2018-01-12 10:08 기자 : 이민수

대태러 훈련중인 청량리역사 모습

 

수도권동부본부 청량리관리역(역장 도현철)가 동대문구에 위치한 청량리역사에서 지난1114시부터 15시까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비 대테러 유관기관 합동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3298부대와 동대문구 관내 동대문소방서, 동대문경찰서, 서울교통공사 청량리역, 한화역사(), 철도경찰, 청량리차량사업소 등 7개 유관기관 총 6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청량리역 맞이방에서 시행했다.

 

청량리역은 서울-강릉 고속철도의 시종착역으로,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대테러 가능성이 증대되고 있는 만큼, 각 기관별 초동조치 능력 향상을 위한 실제 상황훈련에 중점을 두었다. 역무원의 군부대 신고로 시작하여 경찰초동조치, 인명구조, 화재진압 및 테러범 무력 진압 순으로 진행됐다.

 

도현철 관리역장은 평창 동계올림픽을 한 달 앞두고 실시한 이번 훈련을 통해, 올림픽 기간 유사시 신속한 대처 및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 성공적인 올림픽 수송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단신뉴스 이전 기사

  • 이전 기사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