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우수 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최종 12편 선정

편당 1,000만 원씩, 총 1억2천만 원 지원

작성일 : 2019-09-15 15:32 기자 : 임혜주

 

경기도가 지역 출판 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총 12,000만 원 규모의 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의 최종 선정작을 발표했다.

 

선정된 출판사는 저자지원금 300만 원, 출판제작지원금 700만 원 등 편당 1,000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 내년 2020130일까지 도서를 출간해야 한다.

 

본 사업은 매년 100편이 넘는 지원작이 접수되는 등 도내 출판사의 뜨거운 관심으로 벌써 3년째 진행되고 있다. 올해도 인문교양, 사회과학, 과학, 문학, 아동 등 다양한 분야에서 총 142편이 접수, 최종 경쟁률이 약 12:1을 기록했다.

 

선정된 12편은 케인, 오늘도 잘 부탁해!(고래이야기) 여자는 울지 않는다(제철소) 붕대 감기(작가정신) 진상 고객 갑씨가 등장했다(가제/커리어북스) 착한사회를 위한 노동권 탐구생활(파란자전거) 후리 소리(평화를품은책) 기이한 DMZ 생태공원(소동) 세계의 책 축제 : 새로운 세상을 상상하다(가갸날) 삶이 묻고 철학에 답하다(북스토리) 나무로 읽는 삼국유사(마인드큐브) 눈을 감으면 도시는 말한다(효형출판) 아이에게 역사 읽어주는 법(도서출판 유유) 등 이다.

 

조한경 경기도 콘텐츠정책과장은 지원작품을 선정하는 데 어려움이 있을 정도로 해마다 지원작품의 질이 높아지고 있다이번 사업을 통해 도내 출판사의 우수성을 도민들에게 더 홍보하고 어려운 출판업계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9 새로운 경기,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종이책 분야)’과 관련한 문의는 경기콘텐츠진흥원 우수출판콘텐츠 제작지원 사업담당자(ssun@gcon.or.kr / 032-623-8032)로 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