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서울시, 14일(토) 천호공원 사계축제“겨울 이야기”

미니기차, 회전목마 등 단 하루 공원에서 펼쳐지는 어린이 미니랜드 운영

작성일 : 2019-12-11 12:59 기자 : 이민수

빛터널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는 1214() 12시 부터 오후 5시까지 천호공원 사계축제 겨울 이야기를 개최한다.

 

서울시에서는 봄, 여름, 가을, 겨울 사계절 공원을 즐길 수 있도록 계절별로 축제를 개최하는 천호공원 사계축제의 일환으로, ‘봄 소풍’, ‘여름 바캉스’, ‘가을 영화제에 이어 겨울 이야기를 오는 14()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추운 날씨에도 공원에서 신나게 뛰어놀 수 있도록 놀이마당이 펼쳐질 예정이며, 축제일로부터 1225일까지 반짝반짝 빛 축제도 진행 될 예정이다.

 

<어린이 미니랜드>에서는 아이들이 좋아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놀이기구를 설치하여 깜직한 놀이동산이 꾸며질 예정이다.

 

천호공원 야외무대 앞 광장에는 13인용 미니기차 2, 3인용 회전목마 2, 1인용 라이더 5대가 설치되어 1214일 단 하루 동안 어린이 미니랜드를 운영한다.

 

놀이기구는 누구나 현장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일부 놀이기구는 어린이에 한해 이용 가능하다.

 

<전래놀이마당>에서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전래 놀이가 야외마당과 농구장에서 진행된다.

 

죽마타기, 제기차기, 팽이치기, 고무신 던지기, 또루라기 등 전래놀이 체험존이 상설 운영되어 아이들에게는 감수성을 어른들에게는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바닥에 천을 깔아 자유롭게 그림을 그리는 맘대로 미술관도 펼쳐지며, 8자 놀이, 달팽이 놀이, 사방치기 등 골목놀이도 즐길 수 있다.

 

행사에 참여한 시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대동놀이인 해오름 놀이, 강강술래, 단심줄놀이도 진행한다.

 

전래놀이왕 선발대회인 <찾았다! 놀이대장>에서는 죽마타고 달리기, 제기왕, 함께하는 놀이 릴레이 등을 시간별로 진행한다.

 

놀이 대장에 선발되면 소정의 놀이상품을 증정한다고 하니 도전해보자.

 

그 밖에도 대형 블록, 대형 젠가, 바닥 블록 등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 할 수 있는 놀이체험들이 준비되어 있다.

 

2019년 천호공원 사계축제의 마지막인 겨울 이야기에서는 행사 당일인 1214일부터 크리스마스 데이인 1225일 저녁까지 <반짝반짝 빛축제>도 함께 진행된다.

 

광장으로 진입하는 약 25m의 산책로에는 빛 터널이 조성되고, 야외무대에는 별과 달 모양의 조명 포토존이 설치된다.

 

또한 야외 무대 좌우측에는 루돌프 모양의 디자인 조명도 설치하여 코 끝이 시린 겨울 반짝반짝 조명으로 천호공원을 환하게 밝힐 예정이다.

 

서울특별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 최현실 소장은 날씨는 춥지만 공원으로 산책 오셔서 가족,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놀이를 즐기시면 좋은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지역 주민들과 함께 만들고 즐기는 축제인 천호공원 사계축제에 대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전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