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ㆍ중구ㆍ 서대문ㆍ마포ㆍ용산

유동균 구창징, 마포구보건소 선별진료소 돌아보며 비상방역체계 확인

작성일 : 2020-01-28 11:54 기자 : 김영희

유동균 마포구청장이 28일(화) 오전 마포구보건소 앞에 설치된 감염병 선별진료소에 들러 기침 등 호흡기 증상에 따른 상담중인 모습을 살펴보며 선별진료소의 현장 대응절차에 대해 살펴보고 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이 28(화)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발생에 대비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운영하고 마포구보건소의 선별진료소 등을 돌아보며 비상방역체계를 재차 점검했다.

 

마포구는 지난 24일부터 비상방역체계를 가동해 지역사회에서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환자 발생에 대한 신속대응체계를 구축했으며 28일(화)부터는 재난안전대책 본부를 구성, 의심환자 발생 상황에 능동 대처할 준비를 마쳤다.

 

또한 감염병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선별진료 체계를 강화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국내에서 4번째 확진 환자가 추가 발생한 만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의 조기 발견 및 확산 차단을 위해서는 시민과 의료계의 협조가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감염증 환자로 의심될 경우 즉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로 신고할 것을 거듭 당부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