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김기덕 서울시의원‘수색역세권 보행네트워크 조성’크게 환영

연남사천교~성산자동차학원~중동교~수색교~구룡사거리 5.2㎞ 보행네트워크 구축 가시화

작성일 : 2020-12-02 12:09 기자 : 이민수

김기덕 의원(더불어민주당·마포4)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인 김기덕 의원(더불어민주당·마포4)2일 보도자료를 통해 수색역세권 보도네트워크 조성 사업추진에 대해 큰 환영의 뜻을 밝혔다.

 

김기덕 의원은 1일 부의장실에서 서울시 서북권사업과장 이하 직원, 마포구의원, 주민대표, 마포구청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색역세권 보도네트워크 조성 관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서울시 서북권사업과가 17,500만원을 들여 실시 중인 수색역세권 보행네트워크 구축 기본계획 수립용역추진 현황에 대해 의견 교환 및 향후 계획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구상을의회 차원에서 제안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김기덕 부의장은 연남동 경의선 숲길에서 수색역 구간과 향동천을 지나 구룡사거리까지의 보도환경 개선의 핵심사안들을 서울시에 수차례 건의해왔는데, 서울시 서북권사업과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의 노력으로 확정, 추진되는 결실을 맺게 되어 주민과 함께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연남동 경의선 숲길과 가좌역간 보도확장 성산자동차학원 옆 성암로 인도개설 중동 청구아파트와 DMC역간 보도확장 3가지 핵심 사안 등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김기덕 부의장에 따르면, 수색역세권 보행네트워크 구축 기본계획 수립용역은 경의선 숲길 공원이 홍제천 일대에서 단절, 수색역 일대 개발사업과 연계하여 단절된 구간 연결을 통해 기존 경의선 숲길 종점에서 상암수색 및 덕은지구까지 보행공간 연결을 통해 서북권을 대표하는 광역보행축을 구축하는 목적으로 추진되어 왔다.

 

경의중앙선(향동천~가좌역) 일대 5.2, 경의중앙선(가좌~신촌~서울역) 일대 5.4의 범위로 현황조사와 사례조사, 보행네트워크 구축 활용방안 등을 검토해왔고, 현재 마무리단계로서 올 연말 1231일에 종료될 예정이며, 성산자동차학원 부지 공원화 사업과 연계하여 추진할 계획이다.

 

주민숙원인 성산자동차학원부지 및 택시조합 3단계 공원화 사업 추진은 이 지역 정청래 국회의원의 노력과 역할로 지난 9월 마포구청을 통해 공원조성 세부계획서를 국가철도공단에 제출토록 하였으며, 철도공단은 1126일 현장 실사를 진행한바, 머지않아 착공이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마포구 지역 숙원이었던 경의선 숲길공원의 녹지축 연결을 위한 동서 녹지축 연결과 월드컵공원, 난지한강공원, 문화비축기지로 연결되는 남측 녹지 거점 보행네트워크의 개선 필요성이 대두되어 왔으며, 이번 기본계획 수립을 통해 그린 인프라 및 보행네트워크 구축을 통해 상암, 성산, 수색역 일대 개발계획과 연계한 쾌적한 보행환경이 조성되어 정주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