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ㆍ중구ㆍ 서대문ㆍ마포ㆍ용산

제이마스터, 용산구 베트남 유학생 장학금 지원

구, 2011년부터 퀴논시 유학생 지원사업 이어와…5명 재학 중

작성일 : 2021-01-28 12:35 기자 : 임혜주

27일 용산구청장실에서 열린 베트남 유학생 장학금 전달식 (왼쪽부터 성장현 구청장, 판티 응옥 브이 퀴논시 숙대 유학생 대표, 윤재갑 제이마스터 대표)
 

 

제이마스터(대표 윤재갑)27일 용산구(구청장 성장현) 숙명여자대학교에 재학 중인 베트남 퀴논(꾸이년)시 유학생들에게 장학금 400만원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식은 용산구청장실에서 진행됐으며 성장현 용산구청장, 윤재갑 제이마스터 대표, 판티 응옥 브이 퀴논시 숙대 유학생 대표, 관계 공무원 등 4명이 자리했다.

 

제이마스터는 용산구 보광동에 위치한 조경관리 기업이다. 1986년 설립, 조경식재 및 시설물공사, 나무병원, 건물관리 등 사업을 하고 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퀴논시 우수학생 한국유학 지원사업에 도움을 준 제이마스터 측에 감사드린다사업이 원활히 될 수 있도록 구가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퀴논시는 베트남 중부에 위치한 항구도시다. 구는 지난 1996년 베트남 퀴논시와 우호교류를 시작, 관련 사업의 하나로 2011년부터 유학생 지원 사업을 이어오고 있다. 구와 숙대, 민간기업 등 지원으로 현재까지 9명의 퀴논시 유학생들이 숙대에 입학, 4명이 졸업을 했다.

 

특히 부영그룹이 2008년 설립한 우정교육문화재단의 경우 매년 1인당 연800만원 상당 장학금을 이들에게 지원하는 중이다.

 

올해 구는 퀴논시와의 우호교류 25주년을 기념, 베트남 현지 한옥 건립, 사이버 어학당 운영, 백내장치료센터 최신의료장비 지원, 민간기업 베트남 진출 지원 등 다양한 방식으로 교류를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