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새학기 시작,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에 동참해주세요

경남도, 3월 안전점검의 날 ‘개학기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 주제

작성일 : 2021-03-09 17:57 기자 : 이민수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새학기 어린이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3월 안전점검의 날 주제를 개학기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으로 정하고 310일부터 19일까지 안전수칙 홍보 및 안전점검에 나선다.

 

봄 개학기는 많은 학생들이 학교주변에 모이는 시기인 만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경남도는 운전자들을 대상으로 어린이 보호구역 30이하 운행 어린이 보호구역 주정차 금지 신호 준수 횡단보도 정지선 지키기 등 교통법규 준수를 홍보한다.

 

어린이들에게는 차도와 가까운 보도로 걷지 않기 친구와 장난치며 길에서 뛰지 않기 자동차 뒤에서 놀지 않기 등 등하굣길 안전수칙을 홍보한다.

 

또한, 안전하게 횡단보도를 건너기 위해 정지선 뒤에 멈춰 선다 초록불일 때 자동차가 오는지 좌우를 본다 자동차가 모두 멈췄는지 확인한다 운전자와 눈을 마주치고 손을 든다 중앙선을 넘으면 손을 바꿔들고 건넌다 등의 순서를 지킬 것도 당부한다.

 

홍보활동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경남도 누리집과 공식 누리소통망(카카오채널, 인스타그램, 네이버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등) 등 온라인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며, 경상남도 안전문화운동 추진협의회와 교통안전협의체 회원들도 누리소통망을 통해 홍보 활동을 함께 전개한다.

 

한편, 안전모니터봉사단 회원 및 안전보안관이 생활권의 학교주변을 점검하여 학교주변의 어린이 유해환경, 시설, 교통, 식품 등 위해요소를 스마트폰 안전신문고 앱을 통해 신고한다.

 

안전신문고 앱은 언제어디서나 위험요소를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촬영하여 신고하면, 행정안전부가 처리기관을 지정하여 위험을 개선하는 시스템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안전사고는 예방이 우선이고, 운전자들은 불편하더라도 어린이보호구역에서는 30km 이하로 운행하고 주정차를 삼가는 등 교통법규를 준수해 어린이들의 안전을 지켜주기 바란다,

 

어린이들도 횡단보도를 이용할 때는 좌우를 잘 살피고 보행 중에는 친구들과 장난을 삼가해 사고 없는 안전한 통학로가 될 수 있도록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남도는 32일부터 19일까지 3주간을 ‘2021년 개학기 초등학교 주변 위험요인 안전점검 및 단속 기간으로 정해 도 관련부서 및 시군에서 교통안전, 유해환경, 식품안전, 불법광고물 등 4개 분야에 대한 집중 점검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부산/경남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