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이슈

투명, 건전한 아파트 공동주택 관계자 교육

투명한 공동주택관리 및 윤리의식 고취 … 건전한 공동체 문화 확산

작성일 : 2017-11-14 14:24 기자 : 임혜주

자료사진-지난해 교육에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이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층간소음 분쟁, 관리비 비리, 개인주의 만연 아파트 거주 인구가 꾸준히 증가하면서 이에 따른 입주민 간 분쟁도 나날이 늘고 있다.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갈수록 삭막해지는 아파트를 이웃과 소통하고 화합하는 공동체로 조성하기 위해 직접 나섰다.

 

구는 15() 오후 2시 구청2층 다목적 강당에서 입주자 대표 및 관계자들500여명을 대상으로 공동주택관리 관계자 운영 및 윤리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공동주택 관계자들의 윤리의식을 고취하고 공동주택관리의 투명성을 확보해 건전한 공동체 문화를 확산시키겠다는 취지다.

 

구 관계자는 아파트를 올바르게 관리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입주자 대표의 공정하고 투명한 윤리 의식 및 운영의 전문성이 요구 된다이번 교육이 동 대표와 입주자, 그리고 입주자 간 서로 신뢰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설명했다.

 

이 날 교육은 1부 공동주택활성화 등에 관한 교육, 2부 입주자대표회의 운영 교육 등 두 가지 주제로 나눠 4시간 동안 진행된다.

 

첫 번째 강의는 가톨릭대학교 소비자주거학과 겸임교수인 은난순 강사가 진행한다. 공동주택 생활에서 발생하는 분쟁의 해결방법, 입주민과 경비원의 상생 방안 등을 모색하고 아파트 공동체 활성화 방안에 대해 강의할 예정이다.

 

두 번째 강의는 한영화 법률사무소 대표변호사가 공동주택관리법, 주택관리업자 및 사업자선정지침, 동별 대표자 선거관리 등에 관한 사항 등을 다양한 사례를 통해 상세하게 설명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