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방서

HOME > 뉴스 > 소방서

동대문소방서,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실시

청량리역에 119구급대를 전진 배치해 응급환자 처치 대응 나서

작성일 : 2018-02-13 16:24 기자 : 이민수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청량리역사에 전진 배치한 119 구급대

 

동대문소방서(서장 이영우)가 오는 14일부터 18일까지 설연휴기간 시민이 안전하게 편안한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448명 동원, 신속한 현장대응을 위해 비상연락체계를 강화하고 소방장비 41대의 출동태세 확립으로 재난발생 시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중점 추진사항으로는 소방관서장 중심의 현장대응과 상황관리로 초기대응체계를 강화 명절 귀성객 등 불특정 다중운집지역인 청량리역에 소방력을 전진배치 전통시장 등 화재취약대상에 대한 예방순찰 활동 강화 빈집 화기제거 및 가스차단 등 생활민원 안전조치 적극 시행 등이다.

 

한편, 동대문소방서는 14일 오후 2시 청량리역에서 귀성객과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주택화재 예방을 위한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캠페인 행사도 가질 예정이다.

 

주요 추진내용은 설연휴 고향집 주택용 소방시설 선물하기 일제 홍보 캠페인 지역케이블 TV, 라디오, 언론매체, 전광판 등 활용 홍보 공공기관(구청, 교육청) 및 지역 유관기관단체 등 공문서 발송 소방관서별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증진을 위한 특수시책 추진 등이다.

 

또한, 청량리역에 119구급대를 전진 배치하여 환자발생 시 신속한 응급처치가 가능하도록 대응하고,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혈압·혈당 체크 등의 기초 건강상담 서비스도 병행하여 귀성·귀경 시민들의 안전을 책임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