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ㆍ자치구

신원철 서울시의회의장 “의회의 견제와 균형이 요구되는 시기”

제10대 전반기 서울특별시의회 의장에 신원철 의원 당선

작성일 : 2018-07-11 19:22 기자 : 이민수

전반기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

 

서울특별시의회(이하 서울시의회)711() 282회 임시회를 열고 제10대 전반기 서울시의회를 이끌어 갈 의장에 신원철 의원(더불어민주당, 서대문1)을 선출하였다.

 

무기명 투표로 실시된 이날 의장선거에서는 재적의원 110명 중 107명이 투표에 참여하였으며, 투표 결과 신원철 의원이 총 103표를 얻어 압도적으로 당선되었다.

 

부의장 선거에서는 김생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4)이 투표 참여인원 104명 중 96표를, 박기열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3)이 투표 참여인원 105명 중 99표를 얻어 각각 부의장에 당선되었다.

 

의장과 부의장의 임기는 선출된 날인 711()부터 시작된다.

 

신임 신원철 의장은 당선 인사를 통해 서울시의회 의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문을 연 뒤, “지난 지방선거에서 천만 시민이 보여주신 민심을 정책이라는 그릇에 온전히 담아내어 실질적인 변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지방자치가 여당의 압도적 우위 속에서 출발하는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의회의 역할이 중요한 때라고 강조하면서 서울시정과 교육의 발전을 위해 의회가 전폭적인 지지와 협력을 아끼지 않는 동시에, 집행부 감시와 견제라는 의회 본연의 역할을 한 치의 흔들림 없이 해내겠다.”고 덧붙였다.

서울ㆍ자치구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