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ㆍ자치구

김인호 시의원, 생명나눔 문화 실천 및 확산 앞장 서

14일, 제10대 서울시의회 개원기념 장기기증 서약식

작성일 : 2018-09-14 21:51 기자 : 이민수

김인호 시의원(우측)이서울시와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가 주최 주관하는 행사에서 장기기증서약을 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김인호 의원(동대문구3)을 비롯한 서울시 의원들은 914일 오후 130분 서울시의회 본관에서 열린10대 서울시의회 개원 기념 장기기증 서약식에 참석하여 사후 장기기증 서약으로 생명 나눔문화 실천 및 확산에 앞장섰다.

 

그에 앞서 김 의원은 95일 청계광장에서 개최된5회 서울시 장기기증의 날행사에서 감사패를 수상한 바 있다.

 

서울시 장기기증의 날 행사는 서울시와 사랑의 장기기증운동본부가 주최·주관하는 행사로, 건강한 삶을 살다가 사후 또는 뇌사상태 등으로 더 이상 필요 없는 장기를 장기부전 환우에게 기증함으로써 꺼져가는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 생명 나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는 행사다.

 

김 의원은 평소 꾸준히 동료의원을 비롯하여 서울시 공무원들에게도 장기기증의 중요성을 전파해왔고, 서울시 장기기증 홍보관 조성 등 운영에 기여한 바가 컸다.

 

김 의원은 우리나라는 현재 약 3만 명 이상의 환자들이 장기이식을 받기위해 대기하고 있으나 뇌사장기 기증은 인구 백만명당 9.95명에 불과해 미국, 스페인 등 해외 선진국과 비교했을 때 부족한 상황이며, 실제 기증희망등록 서약률도 전체 국민의 약 2.6% 수준으로 많은 국민의 참여가 필요하다.”서울시의회에서도 시민들이 장기기증에 공감하여 동참할 수 있도록 다양한 홍보와 의정활동을 통해 장기기증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