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이젠 대한민국 행복마을관리소로

행안부,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등 4개 분야 21개 사업 확산사례로 선정

작성일 : 2020-05-27 16:58 기자 : 임태종

경기 행복마을관리소 활동

 

경기도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확산 대상 사업에 도의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2020년 주민생활 혁신사례 확산 지원사업은 주민생활 향상에 기여하는 지역의 혁신 우수성과를 발굴해 전국 자치단체로 확산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행정안전부는 ‘19년 우수사례 경진대회제안평가 등을 통해 발굴된 혁신사례444개 중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를 비롯한 4개 분야 21개를 확산사례로 선정하고 전국 확산을 위한 특교세 30억 원과 컨설팅 등을 지원한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201811월부터 20196월까지 안산, 시흥, 의정부, 군포, 포천시에서 시범사업을 벌였으며 5월말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 중 27개 시군 40개소에 설치됐다.

 

나머지 4개 시군도 올 하반기 개소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경기 행복마을관리소는 택배보관, 공구대여, 환경개선 등 주민생활불편사항 처리를 위한 곳으로 구도심 지역의 빈집이나 공공시설, 유휴공간 등에 조성하는 일종의 동네관리소다.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 제공과 공공일자리 창출에 효과가 있다.

 

지역특색에 맞는 사업 발굴과 복지, 문화, 공동체, 사회적 경제, 도시재생 등 다양한 정책과의 연계를 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사회 거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김기세 경기도 자치행정국장은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복지 사각지대와 지역 소외계층을 위해 찾아가는 생활밀착형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면서 이번 선정을 계기로 경기 행복마을관리소가 전국적으로 확대돼 주민들에게 말 그대로 행복을 주는 구심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