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비대면 ‘e-꿈울림 진로페스티벌’ 개최

제3회 꿈울림 진로페스티벌, 10월 20일~11월 5일까지 17일간 개최

작성일 : 2020-10-18 16:05 기자 : 임혜주

- 학교 밖 청소년 입시, 진학, 취업 준비를 위한 맞춤형 콘텐츠 지원

- 진로(대학입시설명회, 직업소개 등), 참여(청소년 작품 및 공연), 홍보 등

- 온라인 플랫폼 홈페이지(www.gdreamfestival.or.kr.) 통해 누구나 참여 가능

 

 

경기도가 1020일부터 115일까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진로직업 준비의 장을 제공하기 위한 3e-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을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한다.

 

꿈울림 진로페스티벌은 매년 700~800여명의 학교 밖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행사로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입시·진학과 취업 정보를 제공해 청소년 스스로가 주도적인 진로 설계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참여자의 안전을 고려해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해 운영한다.

 

20일 온라인 플랫폼을 여는 것을 시작으로 집중 운영기간인 21, 22일에는 실시간 참여가 가능한 대학입시설명회’, ‘직업인과의 만남(명사 초대)’, ‘토크콘서트 : 청보라등 실시간 콘텐츠(contents)가 예정돼 있다.

 

온라인 플랫폼은 1020일부터 115일까지 17일간 진로(입시직업) 참여 홍보 3개 분야로 나눠 운영한다. 직업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담은 사람라이브러리’, 수도권 및 충청권 대학의 캠퍼스 투어 영상과 홍보영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랜선 대학 탐방’, 도내 30개 시·군센터와 함께 하는 청소년 작품 전시 및 공연등 다양한 내용이 준비돼 있다.

 

실시간 콘텐츠 중 대학입시설명회는 학교 밖 청소년의 대학 입시 준비를 위한 시간이다. 21, 22일 이틀 간 진로진학 플랫폼 마이진로의 자기소개서 및 포트폴리오 작성 전략’, 한국대학교육협의회의 ‘4년제 입시전략’,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의 전문대학 입시전략3회로 진행된다. 참여 청소년은 대학입시설명회를 시청하며 실시간 댓글로 강사에게 궁금한 점을 물어볼 수 있다.

 

직업인과의 만남(명사초대)’은 총 2회 진행된다. 21일에는 영화 재심의 주인공인 박준영 변호사가, 22일에는 강유정 문화평론가·강남대학교 교수가 명사로 나서 학교 밖 청소년들의 이번 생을 희망으로바꿔주기 위한 대담형 특강이 마련돼 있다. 대학입시설명회와 마찬가지로 실시간 댓글을 통해 명사에게 궁금한 점을 물어볼 수 있다.

 

토크콘서트 : 청보라는 도내 학교 밖 청소년을 대표하는 경기도 꿈드림 청소년단이 준비한 시간으로 청소년을 위한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또래 간의 고민을 나누고 선배와의 만남을 통해 조언을 얻는다. 선배와의 만남에는 도 의회의 협조를 얻어 유영호, 이진연 경기도의원이 특별 출연한다.

 

이번 진로페스티벌은 학교 밖 청소년과 보호자, 관계기관 등 누구나 지역 구분 없이 3e-꿈울림 진로페스티벌 홈페이지(www.gdreamfestival.or.kr.)’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참여자는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학교 밖 청소년이 직접 제작한 선물과 경품도 받아갈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031-253-1519/내선302,304)나 가까운 시·군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