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경기도, ‘인권기본계획’ 도민 의견수렴 위해 인권라운드테이블 개최

20일 도민의 인권에 대한 욕구파악을 위해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

작성일 : 2020-10-20 17:15 기자 : 임태종

경기도청
 

 

경기도는 제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을 앞두고 도민의 인권행정에 대한 다양한 욕구를 파악하고자 20인권라운드테이블(원탁회의)’을 개최했다.

 

경기도 인권담당관이 주최하고 사단법인 인권정책연구소가 주관한 경기도 인권라운드테이블22개 시군의 추천을 통해 38명의 도민이 참여한 가운데 온라인 화상어플리케이션 줌(ZOOM)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인권라운드테이블은 경기도에서 추진 중인 2차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2021~2025)’ 수립 과정에서 도민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것으로 1부에서는 참가자들에게 제2차 경기도 인권기본계획의 수립방향과 주요내용, 의미 등을 소개했다.

 

2부에서는 4개 분임으로 나누어 안전한 삶을 위협하는 가장 큰 요소 경기도의 지속가능하고 더 나은 미래를 위해 필요한 정책 다함께 행복한 경기도를 실현하는 데 있어 가장 큰 걸림돌 경기도민의 인권실현을 위해 가장 필요한 정책 등 4개의 주제를 가지고 토론을 통해 자유롭게 각자 의견을 제시한 후 분임별 발표로 마무리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앞서 도는 제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과정에서 도민의 인권에 대한 인식 현황과 정책적 욕구 등을 파악하고자 지난 5월 도민 2,000명을 대상으로 전화(ARS) 방식의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노인, 외국인 등 관련부서 직원, 인권취약계층 당사자 및 관계시설 종사자 등 95명을 대상으로 심층면접을 진행했으며, 다음달 공청회를 통해 도민 각계각층의 다양한 목소리를 다시 한번 경청할 계획이다.

 

박찬구 도 인권담당관은 2차 인권기본계획은 앞으로 5년간 경기도 인권행정의 로드맵과 같은 것이라며 계획수립 과정에서 도민의 참여를 최대한 보장하고 다양한 욕구를 파악해 도민의 인권증진을 위한 비전을 제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