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경기)

조광한 남양주시장, 화도읍 환경 개선 현장 방문

주민 스스로 쓰레기 배출 장소 선정...민관 협치·상생 성공 사례로 알려져

작성일 : 2021-08-04 16:36 기자 : 임태종

주민들과 이야기하고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4일 폐기물과 관련된 고질적인 민원 발생 장소를 주민들이 직접 개선하며 환경 혁신에 동참한 화도읍 마석우리의 한 연립 주택을 방문해 문제 해결을 위해 그간 노력해 온 주민들과 담당 공무원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시에서 추진 중인 환경 혁신 노쓰챌린지의 일환으로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My-그린존 설치 운동이 연립 주택 내 고질 민원을 해결하고, 주민들이 스스로 배출 장소를 설치함에 따라 민관이 협치·상생한 성공 사례로 알려지며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자 추진됐다.

 

그동안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월부터 마석원룸단지 내 집 앞 배출정착을 위해 부지 내 배출 장소를 지정하는 My-그린존 설치 운동과 함께 폐기물 배출 요령을 가가호호 방문해 홍보하며 쓰레기 문제를 개선하고자 노력해 왔다.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는 무단 투기를 적발하고, 정해진 부지 외에 배출된 쓰레기는 장기간 수거하지 않는 등의 방안으로 환경 개선에 대한 의지를 보여 왔으나 해당 연립 주택 내에는 쓰레기 배출 장소가 지정되지 않아 주민들이 인근 도로변에 쓰레기를 배출하며 심각한 환경 오염 문제를 야기하고 있는 실정이었다.

 

이에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는 해당 연립 주택의 고질적인 민원으로 꼽히는 부지 내 수년간의 고물 적치, 주민 간 다툼 등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며 환경 개선의 변화를 불러 일으켰다.

 

해당 연립 주택에 거주하는 이장 및 주민들은 조 시장의 방문에 시장이 우리 연립 주택에 방문한 적은 처음이다. 너무 감사하다.”라며 “35년 된 노후 주택가라 쓰레기 문제가 심각했는데 쓰레기 없는 마을을 만들기 위해 관심을 가져 주셔서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의 담당 공무원들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너무 수고가 많았다.”라고 격려하며 앞으로도 이와 같은 좋은 사례가 계속 발굴 및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수도권(경기)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