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경상남도 화훼 품종 육성...국화 ‘써니팝’ 최우수품종상 수상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1점, 고양시장상 2점

작성일 : 2019-05-14 17:39 기자 : 임혜주

 

경상남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에서 육성된 거베라, 국화, 장미 등 화훼 품종들이 올해 고양국제꽃박람회에서 그 우수성을 입증했다.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426일부터 512일까지 열린 고양국제꽃박람회에 참가해 경남 화훼육성 품종들을 선보였다.

 

경남 화훼육성 품종들은 국내 화훼육성 신품종 품평회에서 화훼산업 관계자들과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으며,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과 고양시장상 등 3개 품종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이번 고양국제꽃박람회에서는 경남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에서 개발한 장미 등 3화종 14품종을 포함한 전국 6개 연구기관의 장미와 국화 등 80여 개의 신품종이 소개됐다.

 

올해 수상된 품종은 선명한 노란 화색의 둥근 공 모양 형태를 가진 스프레이국화 써니팝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인 최우수품종상을 받았다.

 

이와 함께 분화용 국화 코로나하트와 연한 핑크색 장미 유포리아는 고양시장상을 수상했다. ‘코로나하트는 분홍색 꽃잎에 꽃 중심부가 적갈색을 띠어 소비자들의 기호성이 높고, ‘유포리아는 꽃이 크고 생육이 균일해 웨딩용으로 적합하다.

 

황주천 경상남도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장은 이번 수상으로 경남육성 화훼품종들의 우수성이 국내외적으로 입증됐다, “향후 개발품종들의 조기 산업화를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농가보급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침체된 화훼산업 활성화하고, 농가 소득증대에도 보탬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