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도시철도 역사에서 순회사진전․문화체험행사 개최

「이영희 기증 복식」및「1950년대 대구 모습」사진전 개최

작성일 : 2019-05-22 15:33 기자 : 이민수

1950년대 대구 모습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는 국립대구박물관과 함께 522()부터 915()까지 12호선 6개 역사를 순회하며 사진전과 문화체험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립대구박물관에서 518()부터 915()까지 열리는이영희 기증 복식, 새바람특별전을 기념하여 고()이영희 선생님의 한복을 미리 사진으로 만나볼 수 있도록 기획한 순회사진전이다.

 

사진전과 더불어 전통의상 열쇠고리를 만드는 체험행사도 진행한다.

 

순회 사진전은 522() 안심역을 시작으로 계명대역 반월당역 중앙로역 대구역 만촌역 순으로 개최된다.

 

각 역당 행사기간은 2주간이다.

 

또한 대구에서 선교활동을 했던 미국인 아담 유어트(Adam Ewert) 박사가 기증한 1950년대 대구의 모습을 담은 사진전도 만촌역에서 개최된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지역 유관기관과 연계해 시민들이 함께 즐기고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