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어린이집 개원 대비 방역관리 모의훈련 실시

등원부터 하원까지 방역수칙 시연 및 유증상자 발생 시 대처요령 훈련

작성일 : 2020-05-31 12:28 기자 : 정구한

어린이 방역지침

 

대구시는 어린이집 개원을 대비해 코로나19 감염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관리 모의훈련을 실시한다.

 

61일 오전 11, 대구 달서구 본영어린이집(원장 : 윤준수-어린이집연합회 회장)에서 실시되는 이번 모의훈련에서는 영유아들의 어린이집 등원부터 하원까지 하루 일과 중 열체크, 마스크 착용, 손씻기, 환기, 안전거리 유지 등의 방역수칙을 순서대로 시연한다.

 

특히 어린이집에서 발열 및 호흡기 증상 등의 유증상자 발생 시 보육교사들이 당황하지 않고 별도의 격리실 이동, 선별진료소 검진, 보육 대체교사 신청 및 자가격리 등의 상황별 행동 요령을 훈련해 비상사태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 할 수 있도록 한다.

 

대구시는 지난 218일 이후 지역 내 확진자가 다수 발생함에 따라 220일부터 전 어린이집에 대해 휴원 조치하고 4차에 걸쳐 어린이집 개원을 무기한 연기했다.

 

향후 개원 시기와 방법은 감염전문가의 자문, 보육주체(어린이집 원장, 보육교사, 학부모 등 57천명 정도)와 시민들의 여론을 수렴해 결정할 예정이다.

 

한편, 맞벌이 가정의 돌봄공백 해소를 위해 지난 3월부터 실시한 어린이집 긴급보육의 이용률이 꾸준히 증가해 53.7%(5.28기준)에 달하고 있다. 대구시는 긴급보육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돌봄수요에 대응하고 전면개원에 대비하는 적응훈련 기간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긴급보육 수요 증가에 따라 부모들이 믿고 맡길 수 있는 안심보육 환경조성을 위해 기존 보건복지부 지침을 강화한 대구형 337 생활수칙(3세이상 전원 마스크, 3회 이상 발열호흡기증상 확인, 일일 7회이상 손씻기) 및 유증상자 발견 시 대처 로드맵을 제작해 관내 어린이집에 배포했다.

 

아울러 감염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전체 어린이집에 대한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비접촉식 체온계 2,950, 손소독제 2,700, 살균소독제 15,372, 물비누 1,275개 등의 방역물품을 배부하였으며, 향후 어린이집 개원을 대비해 3개월분의 비상용 마스크 91만장과 소독용품 등을 비축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향후 어린이집 개원에 대비하여 방역물품 확보, 사전 지도점검 등 철저하게 준비하겠다면서, “코로나19 상황 종료 시까지 영유아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 부모들이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안심보육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