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국립대구과학관, QR코드 전자출입명부 도입하고 전시관 확대운영

7월 1일부터 전시관 확대 운영…QR코드 스캔 후 바로 입장

작성일 : 2020-07-01 15:35 기자 : 정구한

- 회차제 및 관람인원 제한 없애고 입장료 할인 시행

 

대구과학관 QR코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도입한출입구 모습 사진

 

국립대구과학관(관장 김주한)은 관람객에게 편안하고 안전한 관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QR코드 전자출입명부시스템을 도입하고 71일부터 전시관을 확대 운영한다.

 

이는 보건복지부에서 배포한 QR코드 기반의 전자출입명부(KI-PASS) 시스템을 자율적으로 도입해 코로나19 감염병에 적극적으로 대비하려는 것.

 

전자출입명부란 포털사이트 등 QR코드 발급회사를 통한 본인 인증으로 온라인에 방문 기록을 남기는 방식의 시스템으로 수기 명부 작성의 번거로움을 해소하고 허위 기재도 방지할 수 있다. 또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정확한 역학조사가 가능해 유흥업소 등 고위험시설에 의무 도입된 시스템이기도 하다.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이용한 출입 방법은 간단하다. 네이버 앱을 설치하고 본인인증 후 로그인을 하면 QR코드가 발급되는데 해당 QR코드를 출입구에 설치된 장치에 스캔만 하면 출입 절차가 완료된다. 한편, QR코드 이용이 어려운 관람객들을 고려해 기존 수기 명부 작성 방식을 병행 운영할 예정이다.

 

김주한 국립대구과학관 관장은국립대구과학관은 가족단위 관람객이 많이 찾는 복합문화 공간으로써 안전한 관람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자율적으로 시스템 도입을 결정했다라며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의 조기 정착을 위해 관람객들에게 QR코드 발급 방법을 안내하는 등 정부 방침에 적극 동참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대구과학관은 전자출입명부 도입과 함께 71일부터 전시관을 확대 운영한다. 전시관의 회차 운영 및 관람인원 제한 을 없애고 유료 운영으로 전환한다. , 일부 시설의 이용 제한을 고려해 입장료를 할인한다. 이에 따라 보다 강화된 방역 수행과 출입문 방역 인원 추가 배치 등을 통해 안전한 전시관 운영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

대구/경북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