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설공단 신천둔치, 폭염 대비 무더위 쉼터 운영

폭염 대비 야외 무더위 쉼터 12개소 설치 및 양산대여 서비스 제공

작성일 : 2020-07-09 16:55 기자 : 이민수

야외 무더위쉼터
 

 

대구시설공단(이사장 김호경)은 무더위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8월 말까지 신천둔치 내 야외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올 여름, 평년보다 기온이 높을 것이라는 관측과 함께 코로나19로 인해 대표적인 피서공간인 신천물놀이장의 휴장이 결정되면서 시민들을 위한 폭염대책 일환으로 폭염 대비 무더위 쉼터를 마련한다.

 

야외 무더위쉼터는 대봉교 4개소, 파동 2개소, 침산교 6개소총 12개소에 조성했다. 그늘에서 시민들이 잠시 쉴 수 있도록 의자와 생수를 비치했으며, 방역을 위해 손소독제도 구비했다.

 

무더위쉼터와 연계해 중동교·수성교·신천교 좌안 하부에는 둔치를 산책하는 시민들이 뜨거운 햇살을 피할 수 있도록 양심양산 대여 서비스도 7월 중순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더불어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해 시원한 그늘이 조성된 수성교 하부에 희망메시지를 작성할 수 있는 힘내라 대구 응원보드를 설치했다. 또한, 대구시와 연계해 주말마다 버스킹 공연을 개최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예정이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계속되는 무더위 속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할 수밖에 없는 시민들과 폭염 취약계층을 위해 쉼터를 마련했다면서 안전한 야외 무더위 쉼터가 되도록 이용 시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수칙을 잘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대구/경북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