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 첫 종교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탄생

운곡사 법광스님(164호), 자비보시행의 마음이 대구 곳곳에 퍼지기 바라며 아너 회원 가입

작성일 : 2020-09-16 16:22 기자 : 이민수

대구 운곡사 주지인(수성구 삼덕동, 약사여래불 도량 한국불교 태고종) 법광스님
 

 

16일 오전 대구시청에서 권영진 대구시장,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구 운곡사 주지인(수성구 삼덕동, 약사여래불 도량 한국불교 태고종) 법광스님의 사회복지공동모금회 1억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클럽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식이 열렸다.

 

법광스님의 이번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은 순서로는 대구에서 164번째며 대구지역에서 종교인으로서는 첫 가입이다.

 

법광스님은 1960년 충청북도 제천출신으로 순천 선암사에서 관정 스님을 은사로 출가했으며, 동방불교대학과 태고종 중진스님들을 위한 전문교육기관인 중앙승가강원 사교과를 졸업했고, 현재 중앙승가강원 대교과 입승 재직 중이다.

 

특히 법광스님은 출가 전 발명가로 활동하며 독일 국제 발명품전시회와 미국 LA세계발명품 전시회에서 동상을 수상한 특별한 경력을 갖고 있기도 하다.

 

법광스님은 불도의 길을 걸으며 평소 많은 사람들이 절에 보시하는 마음으로 주위의 어려운 이웃도 함께 도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었으며, 지난해 가을부터 솔선수범하는 방법을 고민하고 있었다. 그러던 중 자비보시행의 마음으로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을 결심, 대구 164번째 회원으로 이름을 올리게 됐다.

 

이번 법광스님의 회원가입으로 기업인, 전문직이 많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는 아너 소사이어티에 보다 다양한 계층에서의 노블리스 오블리주 실천으로 확대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법광스님은 나의 작은 기부가 마중물이 되어 희생과 보시의 따뜻한 마음이 대구 곳곳에 퍼져나갔으면 한다전달된 성금이 우리지역에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너소사이어티(Honor Socity)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 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2천만원씩 5년 동안 기부를 약정(5)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전국에는 2,390여명의 회원이 있으며, 대구에서는 164명이 함께하고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