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경북첨복재단, ㈜프리클리나 자가면역질환 신약개발 업무 협약

자가면역질환 및 관절염 치료제 개발 비임상시험 토대 마련

작성일 : 2020-09-23 17:01 기자 : 이민수

업무 협약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이영호, 이하 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와 프리클리나(대표 강영모)가 자가면역질환 관련 신약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자가면역질환, 특히 관절염 및 섬유증 동물모델에 대한 비임상시험 토대가 만들어졌다.

 

재단 신약개발지원센터(센터장 손문호, 이하 신약센터)프리클리나는 지난 10일 의료산업발전과 신약 개발을 위한 협력을 약속했다.

 

신약센터는 신약개발의 데스밸리(Death Valley, 죽음의 계곡)라 불리는 화합물 탐색 및 선도물질 최적화를 지원하는 R&D 지원 기관이다.

 

프리클리나는 국내 유일의 자가면역질환 전문 비임상시험 CRO(계약 연구 기관)이다. 자가면역질환 및 염증질환의 환자-유래 세포 시험과 동물모델시험에 대한 경험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신약개발에 특화된 통합 플랫폼을 보유하고 있다.

 

류마티스 관절염 및 폐섬유증 치료제 개발을 위한 동물모델을 보유하고 있다. 201811월 설립된 중소기업으로 대구 북구에 위치한다.

 

양 기관은 신약개발 공동연구 수행 신약개발 연구와 관련된 상호기술 개발 전문 인력 양성과 교육 신약개발 관련 세미나, 포럼 등 학술대회 공동 개최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향후 신약개발지원센터와 R&D 사업을 위한 공동연구, 기술사업화, 연구장비 및 동물실험 지원 등의 연구교류가 더욱 활성화될 전망이다.

 

이영호 재단 이사장은 신약센터는 후보물질 최적화 단계 이후 비임상으로의 진입도 준비해야 할 단계이다. 이번 업무협약이 대한민국 신약 개발 속도를 당겨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강영모 프리클리나 대표는 프리클리나의 독보적 자가면역질환 연구 역량과 신약개발지원센터가 보유한 첨단 인프라 및 신약개발 능력을 결합하면 신약 산업 발전을 위한 시너지를 낼 것이라며 이번 MOU를 토대로 양 기관 간의 적극적인 협력관계를 통해 좋은 연구성과가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