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제5회 전국학생과학신문공모전 달구벌고․문명중․옥곡초 대상

전국 총 151개 작품 접수…‘발로 뛴’우수작품 많아

작성일 : 2020-11-20 15:09 기자 : 이민수

고등부 대상
 

 

국립대구과학관(관장 김주한)이 개최한5회 전국학생과학신문공모전에서 달구벌고등학교 3학년 현은주, 문명중학교 1학년 조은우, 옥곡초등학교 4학년 조현우 학생이 대상을 차지했다.

 

올해 공모전에는 전국에서 151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부문별로는 초등 25개 작품, 중등 68개 작품, 고등 58개 작품이 접수됐다.

 

코로나 확산 예방을 위해 기존의 팀 응모형태에서 개인 응모형태로 변경된 이번 대회에서 참가학생들은 DNA(Data, Network, AI) 바이러스 우주·항공 재난·안전·에너지 기타 자유주제로 취재하고 과학기사를 작성해 경합을 벌였다.

 

자연이 보내는 경고, 기후재앙을 머릿기사로 내세워 고등부 대상을 차지한 현은주 학생은 자연을 좋아하고 관심이 많아 환경보호와 관련된 과학신문 제작에 도전했다라며 미래에 꼭 환경을 보호하는 사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등부 대상을 차지한 조은우 학생은 내 손안의 폭발물, 리튬 이온베터리가 위험하다를 톱기사로 내세웠다. 조은우 학생은 “2년 가까이 궁금해 하던 과학현상을 이번 공모전을 통해 직접 취재하고 조사했다지면 구성, 인터뷰 등 처음에 막막했던 일들이었지만 작품을 완성하고 나서 보니 열심히 노력하면 되는 구나라는 것을 느꼈다고 소감을 밝혔다.

 

기후변화가 가져올 악몽, 쌀이 점점 사라진다고?’ 기사를 중심으로 풀어낸 초등부 대상 조현우 학생은 쌀과 관련된 신문을 만들며 기상 이변 등 환경과 기후에 대해서도 많은 조사를 하게 됐다우리가 살아갈 미래를 위해서라도 반드시 환경을 보존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사위원장을 맡은 순천향대학교 이희준 교수는 이번 수상작들의 특징은 생활과 밀착된 다양한 과학적 이슈들을 참신한 관점에서 기사화했다는 점이다라며 과학신문공모전은 과학의 중요성과 생활화를 학생들에게 심어주고 있다고 평했다.

 

김주한 국립대구과학관 관장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 가운데서도 뜨거운 열정과 관심으로 공모전에 참가해준 전국의 학생들이 대견스럽다올해 수상한 학생들을 비롯해 참가한 모든 학생들의 꿈과 미래를 응원한다고 말했다.

 

국립대구과학관과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대구광역시교육청, 매일신문, 전자신문, 영남이공대, 카펙발레오, 군월드가 후원한 이번 대회의 대상 수상자들에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과 시상금 150만원이 제공되며 그 외 수상자들에게도 상금과 상품이 수여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