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의료원, 추석 연휴 응급실 및 선별진료소 24시간 운영

금년 1월 응급실 시설 개선 및 확장 개소, 10병상 → 20병상으로 확대

작성일 : 2021-09-17 13:59 기자 : 이민수

선별진료소
 

 

대구의료원(의료원장 김승미)은 추석 연휴 기간(918일부터 922일까지) 진료공백 최소화와 코로나19 비상 대응을 위해 24시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금년 1월 응급실 시설 개선·확장 오픈

지역 응급실 과밀화를 해소하고 감염병 대응 강화를 위해 추진된 대구의료원 응급실 확충사업은 총 55억원을 투입, 연면적 1,353.78로 지하1, 지상2층 규모로 증축됐으며 이번 증축으로 지역응급의료기관인 대구의료원의 응급실 병상은 기존 10개에서 20개로 늘어났다.

 

1(619.44)에 위치한 응급실은 응급환자와 감염병 대응을 위한 환자분류소, 음압격리실, 감염격리실, 응급처치실, 심폐소생실, 응급촬영실 등의 별도공간을 갖추었으며 2(734.34)은 산부인과 외래 진료실이 위치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전담병원인 대구의료원은 효율적인 응급실 운영과 감염 예방을 위해 응급실 환자(중증, 경증, 감염)의 동선을 세분화하였으며, 음압격리실 및 감염격리실 각 1실을 설치해 감염병에 더욱 신속하고 안전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명절 연휴 응급진료 강화, 24시간 비상진료 체계

대구의료원은 명절 기간 급증하는 응급환자에 적극 대처하기 위해 추석 연휴 기간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고 응급실 의료 인력 보강 및 필요 장비와 기구를 점검, 확충하여 진료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대비하였다.

 

또한 부서별 근무자 편성과 당직 근무 계획을 수립하여 명절 기간 내원객들이 의료원을 이용함에 있어 불편을 최소화하고 신속 정확한 서비스가 가능토록 준비했다.

 

드라이브워킹 스루 선별진료소 24시간 운영

코로나19 전담병원인 대구의료원은 명절 연휴기간에도 코로나19확산 차단과 비상대응을 위한 선별진료소를 24시간 운영한다.

08:00~08:30, 12:30~13:30, 17:30~18:30은 방역으로 인해 검사 불가.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는 코로나19 의심 증상자가 차를 타고 선별진료소를 방문하면 차량에서 내리지 않고도 문진, 접수, 진료, 수납, 검사 등 모든 과정을 차 안에서 할 수 있는 드라이브스루 시스템을 구축하여 운영하고 있다.

 

김승미 대구의료원장은 지역민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진료 공백을 최소화하고,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비상 대응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

대구/경북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