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대구시, 전국 최초! 민·관 화상회의 협업플랫폼 개발 착수

일상회복 시대 시민의 비대면 소통창구 필요성을 적극행정으로 해결

작성일 : 2021-12-02 15:34 기자 : 이민수

착수보고회
 

 

대구시는 민관 실시간 쌍방향 화상소통 협업 행정환경 조성을 위한 화상회의 소통이음 플랫폼 토크이음구축에 착수했다.

 

이 사업은 지난 6월에 ‘2021년 행안부 지자체 협업 특교세 지원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특별교부세 1억원을 확보하고, 총사업비 65천만원으로 1122일부터 내년 520일까지 6개월간 구축하게 된다.

 

대구시는 민간(시민지원기관 및 관련 시민공동체), 지자체, 공공기관이 모두 활용 가능한 음성 자동 받아쓰기가 가능한 화상회의 시스템 구축 협업/우수의제 선정을 위한 투표/설문기능 구현 화상회의를 통해 발굴된 협업의제의 등록-검토-실현하는 협업 운영체계 구축 서버 등 제반 인프라를 구축해 내년 6월 정상운영을 목표로 추진한다.

 

화상회의 소통이음 플랫폼이 구축되면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시민과 정책 실행부서 간의 직접 소통창구가 생겨 사회적 소통비용이 절감되고, 협업의제 발굴 및 결정을 위한 원스톱 의사결정과 시민이 직접 시정에 참여하고 숙성 정책을 함께 실현해나가는 진정한 주민자치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시는 121() 오후 3시 시청 영상회의실에서 시민지원기관, 행정안전부, , ·, 공사공단 관계자가 참여하는 대면과 영상회의를 병행한 착수보고회를 개최해 시민 참여와 활용이 쉽고 지역 현안의제의 효율적인 발굴과 해결에 유용한 시스템 구축 및 발전을 위해 아이디어를 논의했다.

 

차혁관 대구시 자치행정국장은 새로운 시민참여형 소통방식이 절실히 요구되는 일상회복 시대에 복잡다양한 지역문제와 현안을 시·공간 제약 없이 시민과 소통하고 협업하는 활용성 높은 시스템이 되도록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