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도, 설 연휴 수질오염물질 배출원 특별감시 실시

연휴 전․중․후로 구분하여 시기별로 홍보․감시․지원 실시

작성일 : 2020-01-13 19:00 기자 : 이민수

경남도청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설 연휴기간 중 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의 오염물질 불법 배출로 인한 환경피해를 방지하기 위하여 114일부터 31일까지 설 연휴 수질오염물질 배출원 특별감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연휴를 전후하여 연휴 전에는 홍보계도 및 특별단속, 연휴 중에는 순찰 및 상황실 운영, 연휴 후에는 기술지원 실시 등 시기별 맞춤식 감시를 추진할 계획이다.

 

먼저 연휴 전(1.14.~1.23.)에는 환경오염 사전예방을 위해 수질오염물질 배출업소 3,096개소에 수질오염물질 배출시설에 대한 자율점검 실시 협조문을 발송하고, 공장 밀집지역 폐수배출업체 등에 대해서는 특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연휴 중(1.24~1.27)에는 도 및 시군에 상황실을 설치운영하고 순찰을 강화하여 환경오염사고에 대비할 계획이다. 연휴 후(1.28~1.31)에는 수질오염물질에 대한 최적의 처리방안을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지난해에는 설 연휴 특별감시기간 동안 120개 업소를 점검하여 폐수 배출허용기준 초과 등 환경오염물질 배출시설을 부적절하게 운영한 5개소를 적발하여 고발 등 조치한 바 있다.

 

환경오염행위를 목격한 경우에는 110, 128, 도 수질관리과(055-211-6723) 또는 시군 환경부서로 신고하면 된다.

 

조용정 경상남도 수질관리과장은 이번 특별감시 기간 중 수질오염 예방을 위한 감시활동을 활발하게 전개할 예정이라며, “사업장에서도 부주의로 인한 환경오염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자율적인 안전 점검 등 협조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