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도, 연이율 1% 농어촌진흥기금 350억원 융자 지원

개인 5천만 원, 법인 3억 원까지 연 1% 초저금리 융자지원

작성일 : 2020-01-16 18:48 기자 : 정구한

 

- 오는 27일까지 주소지 읍동 주민센터에 신청

- 운영자금 개인 3천만 원, 법인 5천만 원, 시설자금 개인 5천만 원 , 법인 3억 원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도내에 거주하는 농어업인 및 도내에 주된 사무소를 둔 농어업관련 법인·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총 350억 원 규모의 2020년도 농어촌진흥기금을 저리로 융자지원한다고 밝혔다.

 

올해 농어촌진흥기금은 농자재 구입비, 시설·장비임차료, 유통·가공·판매 등에 필요한 운영자금 290억 원과, 시설 및 기자재의 확충·개선 등에 필요한 시설자금 60억 원이 지원된다.

 

지원한도는 운영자금 개인 3천만 원, 법인 및 생산자단체 5천만 원, 시설자금 개인 5천만 원, 법인 및 생산자단체 3억 원까지이다. 농어업인이 부담하는 금리는 연 1%이며 운영자금은 1년 거치 3년 균분상환, 시설자금은 2년 거치 3년 균분상환하게 된다.

 

융자지원을 희망할 경우 117일부터 27일까지 주소지 읍··동 주민센터로 융자신청서, 사업계획서 등을 작성하여 신청하면 된다. 지원대상은 각 시군 자체심사를 거쳐 도에서 최종적으로 확정되며 3월부터 농협을 통해 대출을 받을 수 있다.

 

경상남도 농어촌진흥기금은 1995년도에 설치되어 지금까지 1108억 원의 기금을 조성하였으며 그간 37306명의 농어민들에게 8217억 원을 융자지원하였다.

 

정재민 경남도 농정국장은 농어촌진흥기금의 장기·저리 융자지원으로 경남도내 농어업인의 자생력 확보와 경쟁력 강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