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김경수 지사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힘 모으자”

13일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임시총회 영상회의에서 제안

작성일 : 2020-02-13 18:22 기자 : 이민수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임시총회 영상회의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에 대한 공공기관의 지원을 확대하자고 전국의 시도지사들에게 제안했다.

 

김 지사는 13일 오전 영상회의로 진행된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회장 대구광역시장 권영진) 임시총회에서 이 같은 내용을 협의회 명의 결의문에 명문화하자고 건의했다.

 

김 지사는 특히 화훼농가를 예로 들며 지금 시기에 소비되지 않으면 폐기해야 하는 것들이 있는데 소비촉진운동을 통해 어려움을 겪는 분들을 함께 돕자고 말했다.

 

오는 14일 발렌타인데이에 꽃 선물을 함께 보내는 등 시·도 단위나 정부 차원의 배려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지난 메르스 사태 당시 민간병원의 공공적 역할에 비해 사후 비용 보전이 미흡했다며 그런 경험이 민간병원 입장에서는 이번 코로나19 국면에서 적극적인 대응을 주저하게 만든다고 전했다.

 

정부가 지원하고 필요하다면 시·도 단위에서 재난안전기금을 사용하는 등 보완대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전국 17개 시·도지사를 대상으로 한 이날 임시총회는 코로나19 확산 대응을 위한 시도 공동 협조체계 구축, 지역활력 회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 재난관리기금 활용을 위한 관계 법령 개정 등을 논의하고,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대한민국 시도지사 공동 입장문에 대한 의결을 내용으로 진행됐다.

 

협의회는 코로나19 감염 관련 시도간 공동 대응을 위해, 사무처 내 코로나19 감염 대응 T/F’를 설치하여 지역의 코로나19 대응 추진 중 애로사항을 파악해 대정부 정책 건의와 시도 간 협력을 지원하기로 하였다.

 

또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지역경제 악화와 관광산업이 위축되는 등 민생경제가 어려워짐에 따라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지원, 지방재정 신속 집행 등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을 강화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김경수 지사는 이 자리에서 국가적 보건위기 상황에 지역 내 의료기관이 적극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정부에서 선별 의료기관에 대하여 인건비, 운영비 등을 지원해 줄 것을 시도지사협의회에서 공동 건의하자고 제안하였고, “시도지사들이 화훼소비촉진운동에 동참하여 각종 행사 취소 등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 농가를 지원하자고 당부하였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