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상남도, 지역수산물 ‘바다장어’ 소비촉진에 나서!

13일, 도청 구내식당 1,200여명 직원대상 ‘바다장어 튀김’ 점심메뉴 제공

작성일 : 2020-02-13 18:33 기자 : 이민수

도청 구내식당에서 바다장어 튀김을 제공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가 소비부진 및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근해통발 업계의 경영안정과 소비촉진을 위해 213, 도청 구내식당에서 바다장어 튀김을 제공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경기 침체와 국내 소비 감소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근해통발수협의 수급불균형 등을 하루빨리 정상화하기 위해, 박성호 행정부지사와 실국장 등 1,200여 명의 직원들이 점심식사로 바다장어 튀김을 시식했다.

 

바다장어는 비타민A의 보고라고 불리며, 칼슘, 마그네슘, 인 등 영양성분이 풍부하여 시력저하와 야맹증 치료에 도움을 주며, 원기회복과 면역력을 높이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23일부터 7일까지 5일간 진행했던 바다장어(붕장어) 사주기 운동행사는 도청 및 유관기관 직원 등에게 큰 호응을 얻었으며, 4,178천원을 판매하여 바다장어 소비촉진을 독려했다.

 

박성호 경상남도 행정부지사는 바다장어(붕장어)의 내수 소비촉진뿐만 아니라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해외 마케팅을 강화하고 안테나숍을 운영하는 등 실질적인 소득 증대에 보탬이 되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