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김경수 지사, “도민안전과 민생 지켜준 공직자께 감사”

“행정 최일선 현장 직원들이 건강하고 안전해야 도민 지킬 수 있어”

작성일 : 2020-07-09 20:06 기자 : 이민수

9일 내서읍 행정복지센터 방문한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직원들을 격려하고 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행정 최일선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도민안전과 민생을 지켜준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9일 오후 창원시 내서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한 자리에서 행정복지센터를 찾아오는 도민들, 특히 공공의 도움이 필요해서 관공서 문턱을 어렵게 두드리는 분들에게는 직원 여러분 한분 한분이 곧 국가이고 정부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부와 경남형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비롯해 코로나 및 일상적 민생지원사업 집행 등 센터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감사를 표한 김 지사는 행정 최일선 현장에서 일하는 직원 여러분들이 건강하고 안전해야 도민의 삶을 보살필 수 있다많은 업무에 힘들겠지만 사명감과 자부심을 갖고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읍면동은 행정의 최일선으로, 평소에도 업무가 과중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지난 몇 달간 코로나19 방역활동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21대 국회의원 선거관리 등 여러 업무가 겹쳤다. 그럼에도 모든 업무가 별 탈 없이 추진된 데 대해 도지사가 직접 감사와 격려의 뜻을 전하기 위해 방문 일정이 마련됐다.

 

김 지사는 내서읍 행정복지센터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서한문과 함께 도내 사회적농업협동조합을 통해 구매한 과일꾸러미를 전달하고 환담을 나눴다. 이 과정에서 김 지사는 39명의 직원들이 한 개 군() 인구 수준인 65천여 명의 행정업무를 차질 없이 해냈다는 것에 감탄하며 격려하기도 했다.

 

내서읍 면적은 마산회원구 전체의 61.6%, 인구도 65천여 명으로 도내 군() 인구 수준, 내서읍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현황('20.6.29.기준)

- (정부형) 24,814세대 중 24,472세대(98.62%) 지급 완료

- (경남형) 9,664세대 중 9,664세대(100%) 지급 완료

 

한편, 경남도는 하병필 행정부지사와 박종원 경제부지사 등 간부공무원들이 9일과 10일 이틀 간 도내 전 시군의 재난안전대책본부 및 읍면동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할 계획이다.

인쇄 스크랩 목록

부산/경남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