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 소재기술 연구개발로 도 주력산업 고도화

도 주력산업 고도화에 필요한 소재기술 연구개발사업 추진 위해

작성일 : 2020-10-22 17:58 기자 : 이민수

박종원 경제부지사, 재료연구소 방문해 도와 협력방안 논의
 

 

경상남도의 주력산업 고도화에 필요한 소재기술 연구개발사업추진을 위해 박종원 경제부지사가 22일 재료연구소를 방문해 재료연구소와의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재료연구소1120일 한국재료연구원 출범 준비와 함께 소재분야 기초연구 성과가 실용화와 품질인증까지 통합(One-Stop) 지원이 가능한 첨단소재 실증 협력지구(클러스터, 2 재료연구원)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첨단소재 실증 협력지구(클러스터)’는 옛 진해 육대부지에 2027년까지 사업비 1,620억 원을 투입하는 대규모 사업이다. 협력지구가 조성되면 지역 산업계와 연구협력이 활발해 지고 첨단소재 실증단지를 중심으로 기업 간 협력과 지역 연결망(네트워크) 구심점 확보로 지역 내 첨단소재 기술 파급이 확산될 것으로 전망된다.

 

첨단소재 실증단지 발전계획에 경남도의 주력산업 고도화에 필요한 소재기술 연구개발 사업이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경남도와 재료연구소 간의 협력이 필요한 시점이다.

 

박 부지사는 재료연구소의 세라믹3차원인쇄(3D프린팅)연구실과 항공소재연구실 주요 연구 성과를 청취하며 항공, 자동차, 조선 등 기계 산업 중심의 경남 산업은 첨단소재 기술 확보가 필수다. 한국재료연구원이 지역 주력산업이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재도약 할 수 있도록 많은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정환 재료연구소장(이규환 재료연구소 부소장)은 재료연구소를 방문에 감사드린다며 우리나라 소재부품산업 발전에 한국재료연구원이 중심역할을 해 지역 산업 발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