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경남도청-공무원노조, ‘소상공인 돕기1004운동’ 기부품 전달

도청 공무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자발적 모금 운동 참여

작성일 : 2021-01-20 18:02 기자 : 이민수

기부물품 전달식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와 도청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신동근)20일 오전, 경남소상공인연합회사무실에서 소상공인 돕기 1004 운동기부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소상공인 돕기 1004운동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공무원노조에서 제안한 캠페인으로, 도청 청우들의 자발적 참여로 작년 3월부터 매월 급여에서 1,004원을 공제한 기부금을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지원하고 있다.

 

이번 기부품 전달식은 작년 5,000개의 마스크 기부에 이어 세 번째로 진행되었으며, 최근 코로나19로 피해를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에게 위로의 의미로 사랑의 보온병 2,433개를 경남 소상공인연합회를 통해 전달하였다.

 

도청공무원노동조합과 도 소상공인정책과 주관으로 추진된 이날 행사에서 신동근 노조위원장은 소상공인연합회(회장 양대복)에 기부품을 전달하며 지역 소상공인의 애로사항을 청취와 경남도의 역할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신동근 공무원노조위원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도청 청우들의 작은 정성이 소상공인에게 위로와 격려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양대복 경남소상공인연합회 회장은 어려운 시기 함께 해주신 경남도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잘 이겨낼 수 있도록 마음을 전달하겠다, “지역주민들께서 안심하고 점포를 방문 해주시기를 희망한다고 화답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