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경남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개막 이후 순항 중

추석 연휴 동안 관람객 발길 끊이지 않아

작성일 : 2021-09-23 18:24 기자 : 이민수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이달 10일 개장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가 지난 22일까지 15만 명이 넘는 관람객이 현장을 찾아 성황을 이루고 있다.

 

추석 연휴였던 22일 최고 34천여 명이 다녀간 엑스포장은 건강을 주제로 하는 전시 체험 행사는 물론 체험 거리와 볼거리가 가득했다.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 관람객들은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청소년문화놀이마당과 어린이놀이터에서 유익하고 재미있는 체험이벤트 등으로 즐거운 연휴를 보냈다.

 

연휴 기간 동안 매일 진행된 스페셜콘서트에는 장민호, 정동원, 태진아 등 정상급 가수들이 대거 출연하여 관람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2021함양산항노화엑스포 행사장에는 산삼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관련 상품을 직접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10개 주제의 전시관이 운영되며, 심마니체험, 승마, 드론 체험 등 70여 개의 풍성한 공연과 체험이벤트 등을 엑스포 기간 매일 만날 수 있다.

 

, 엑스포 전 기간 전국단위의 46여 개의 행사를 연계 개최하여 한층 더 다채로운 행사로 만든다.

 

엑스포 장내 상설무대와 특설무대를 비롯하여 문화예술회관, 학생공연장 등에서 전시, 음악, 연극, 경연 등 다양한 문화예술 이벤트들이 엑스포가 폐막하는 내달 10일까지 열린다.

 

가을빛으로 형형색색 물든 천년의 숲 상림공원과 그림 같은 풍경의 주변 경관단지는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를 찾는 방문객들이 탄성을 자아내게 하고 있다.

 

고즈넉한 상림공원의 밤을 즐길 수 있는 고운별빛길, 암반 위에 자연석을 쌓아 만든 불로폭포, 곳곳에 설치된 야외 미술작품 또한 볼거리이다.

 

연휴를 맞아 부모님을 모시고 부산에서 놀러 왔다는 관람객은 부모님과 따로 사는데 추석을 맞아 오랜만에 부모님을 모시고 나왔다, “꽃과 조형물로 어우러진 경관 단지도 보면서 산삼과 관련된 체험 공간들이 많아 부모님도 많이 좋아하셨다라고 말했다.

 

한편, 개막전부터 관람 목표의 절반이 넘는 28만 장이 사전예매로 판매된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내달 10일까지 함양상림공원 일원과 대봉산휴양밸리 일원에서 개최된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