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전남도, ‘농식품 제조․가공지원’ 공모…21억 지원

안전 먹거리 생산…식품업체 인프라 구축

작성일 : 2021-01-20 12:01 기자 : 임태종

농식품 제조·가공 지원 공모사업
 

 

전라남도는 농촌의 다양한 자원을 기반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21년 농식품 제조·가공 지원 공모사업을 추진한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농식품 제조가공 분야 활성화로 지역농산물 소비에 기여하고, 식품업체의 매출 향상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마련됐다.

 

총사업비는 21억 원으로 올해 5개소 내외로 선정해 농식품산업 인프라 구축 및 강소 농식품기업 경쟁력 강화에 중점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자격은 도내 소재하며 농식품 제조가공업 영업등록을 한 법인 및 사업체로 출자금 1억 원 이상, 1년이상 운영실적이 있는 업체다.

 

사업을 희망할 경우 오는 27일까지 소재지 시군 농식품 유통 담당부서로 신청하면 된다. 전라남도는 현장확인 및 심사를 거쳐 대상자를 확정할 계획이며, 자세한 사항은 전라남도 누리집(www.jeonnam.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사업자로 선정되면 농식품산업 인프라 구축사업 개소당 5억 원, 강소 농식품기업 경쟁력 강화사업 개소당 3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실제로 2017년 지원 받은 담양군 조진순 가마솥식품은 김치와 발효식품 생산 공장을 신축해 위생적이고 안전한 제품 판매로 2016년 매출액 1억 원에서 20193억 원까지 신장되는 등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구례군 도울바이오영농조합법인도 사업비를 지원받아 생산설비를 증설, 친환경 유기농원료를 사용한 콘프레이크, 블랙 통곡물 등 다양한 제품을 판매해 201876억 원에서 201991억 원으로 매출이 증가했다. 지난해 전남도가 선정한 전남스타기업에 뽑혀 성장잠재력과 일자리 창출 등 우수기업으로 평가 받았다.

 

강종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언텍트시대 소비자의 요구에 맞춰 소비시장을 개척하고 소비 트렌드에 대응한 맞춤형 제품을 생산해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하겠다식품업체 매출향상을 위해 다양한 시책을 지속적으로 발굴,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