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전남 섬에서 안심여행 즐기세요

섬코디네이터 36명 비대면 여행서비스…올해 추가 양성과정 개강

작성일 : 2021-03-04 17:32 기자 : 임태종

섬코디네이터 양성교육 개강식
 

 

전라남도는 위드 코로나 시대 안전한 가고 싶은 섬여행을 책임질 전문 주민 가이드 36명을 육성해 비대면 여행서비스를 하고 있는 가운데 사업 확대를 위해 2021년 섬코디네이터 양성교육 과정을 개강했다고 4일 밝혔다.

 

개강식에서는 지난 2년간 기본교육과 심화교육, 자격면접 과정을 모두 이수한 가고 싶은 섬주민 20명에게 섬코디네이터 자격증을 수여하고, 강제윤 ()섬연구소장의 섬코디네이터는 섬 지킴이주제 특강이 진행됐다.

 

섬코디네이터는 섬 관광 해설사다. 섬 주민이 방문객에게 직접 제작한 해설서와 마을안내 지도로 해당 섬만의 생생한 삶의 현장은 물론 섬 사람의 지혜가 담긴 명소와 체험거리, 먹을거리 등을 안내한다.

 

섬코디네이터 전문인력 양성은 전남도의 핵심시책인 가고 싶은 섬가꾸기 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됐다. 지난해까지 총 36명이 섬 관광 전문인력으로 양성돼 현재 활발히 활동 중이다.

 

올해도 가고 싶은 섬’ 18개 섬 주민을 대상으로 온라인 영상교육, 현장방문 교육과 실습 등 다양한 방법으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해 관광 전문인력으로 양성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비대면으로 섬 관광지를 안내하는 온라인 홍보영상을 섬코디네이터가 직접 제작하고 가고 싶은 섬 홈페이지에 연재해 생생한 섬 여행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위광환 전라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코로나19에 따른 불안감으로 수도권 중심의 알려진 곳보다는 붐비지 않으면서 나만의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섬 여행이 각광받고 있다앞으로도 섬코디네이터 양성을 확대해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인쇄 스크랩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