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면목선, 강북횡단선 기재부 예타 대상사업 선정

- 국토부 ‘제4차 국가철도망기본계획’에 이어 기재부 ‘2021년 제2차 예비타당성 대상사업’에 면목선과 강북횡단선 2개 노선 모두 선정

작성일 : 2021-08-25 12:25 기자 : 이민수

장경태 의원
 

더불어민주당 전국청년당 위원장이자, 서울 동대문구() 장경태 의원(국토교통위, 국회운영위, 여성가족위)824() 국토교통부 4차 국가철도망기본계획에 이어 기획재정부 ‘2021년 제2차 예비타당성 대상사업에 면목선과 강북횡단선 2개 모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2019년 제2차 서울시 도시철도망 구축계획 노선으로 포함되며 강남북 균형발전 사업의 큰 축이 될 것으로 기대된 면목선과 강북횡단선은 이번 기획재정부 5차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2021년 제2차 예타 대상사업 12개 중 철도 6개 안에 2개 모두 포함되며, 동대문구 주민들의 희망이 조금씩 현실화되어가고 있다.

 

장경태 의원은 면목선과 강북횡단선은 동대문구가 교통허브도시로 발돋움하기 위한 숙원사업 중 하나로 서울 강북의 동서를 잊는 중요한 노선이며, 특히 철도교통에 소외되었던 우리 동대문구 지역주민들의 불편함을 해소하는데 큰 도움이 될 중요한 사업이다.”라고 말했다.

 

면목선의 총사업비는 9,936억 원, 강북횡단선의 총사업비는 20,844억 원으로 2개 노선 모두 재정사업으로 진행된다.

 

장 의원은 그동안 면목선과 강북횡단선을 위해 꾸준한 관심을 가지고 노력해오고 있었는데, 동대문구 주민들에게 2개 노선 모두 예타 대상에 선정된 소식을 들려드리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장 의원은 장경태는 한다면 합니다! 예타 통과할 때까지 끝까지 챙기겠습니다!”라며 결의에 찬 각오를 밝혔다.

 

 
인쇄 스크랩 목록

국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