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ㆍ자치구

이경선, 거버넌스 지방정치연구회 출범식 참석

‘지방정치연구회 출범식’에서 출범선언문 낭독 및 지방분권의 필요성 강조

작성일 : 2018-08-07 13:08 기자 : 이민수

출범선언문을 낭독하고 있는 모습

 

서울시의회 이경선 도시계획관리위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성북4)은 지난 83일 서울특별시청 서소문청사 2동 대회의실에서 열린 거버넌스 지방정치연구회(이하, ‘지정연’)”의 출범행사에 참석하여 지방분권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날 출범식은 박호근 한국체육대학교 교수의 사회 아래 이형용 거버넌스센터 이사장의 인사말, 김순은 서울대 교수의 축사 그리고 이경선 부위원장의 출범선언문 낭독 순으로 이어졌다.

 

지정연은 지난 613 지방선거 당시 ()거버넌스센터와 거버넌스 후보협약을 맺은 당선자 및 출마자들과 지정연의 취지에 동참하는 연구자와 시민사회운동가 등 전문가들 160여명으로 구성되었다.

 

이날 행사에 서윤기 서울시 의원(더불어민주당, 관악2), 전기풍 거제시의원, 이재갑 안동시의원 등 거버넌스 패러다임과 주민주권의 분권자치, 그리고 정치 혁신에 뜻을 같이 하는 지방정치인 130여명, 그리고 김미경 교수(상명대), 이명우 교수(배재대), 송창석 박사(수원시정연구원), 윤창원 교수(서울디지털대) 등 연구자들, 박홍순 대표(커뮤니티허브 공감), 정창수 소장(나라살림연구소) 등 시민사회운동가 등 뜻을 같이하는 전문가 그룹 30여명이 참여하고 있다.

 

지정연출범식에 참석한 이경선 부위원장은 출범선언문을 낭독하였으며, 이를 통해 거버넌스 패러다임의 확산과 거버넌스 국가 구현을 위해 앞장설 것을 다짐하였다.

 

()거버넌스센터가 주최한 본 행사는 지방정치 혁신을 선도하기 위한 정책 네트워크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지방정치인, 지방정치연구원, 시민사회활동가 등 80여명 각계 인사들이 참여하여 지방정치연구회의 출범을 축하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