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의회

한기영 시의원, 무중력지대 강남 개회식 축사

서울시 청년청장과 무중력지대 강남 센터장에게 내실있는 성과 요청

작성일 : 2019-08-09 13:44 기자 : 이민수

서울시의회 한기영 시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

 

서울시의회 한기영 시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은 지난 8일 오후 4시 강남구 개포디지털 혁신파크 에서 열린 무중력지대 강남’(센터장 조아나) 개소식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다.

 

무중력지대는 서울시 청년활동을 지원하고 청년의 자발적인 움직임을유도하여 청년정책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으로, 청년을 구속하는 사회의 중력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이라는 의미를 갖고 있다.

 

무중력지대 강남은 구로구, 동작구, 양천구, 도봉구, 성북구, 서대문구 등 6개 지역 자치구 무중력지대에 이어 7번째로 문을 열게 됐다.

 

무중력지대 강남은 서울시로부터 임펙트 스테이션(대표 송상훈)’이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무중력지대 강남은 강남청년활동지원, 청년 어반디지털 프로젝트(IT기술을 활용하여 청년 자립 지원 및 소셜벤처 사례 공유), 공유청년지대(강연 및 워크샵 프로그램, 개포 스토리텔링 아카이브 구축 등) 등 청년 지원사업과 역량강화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기영 시의원은 축사를 통해 무중력지대 강남은 강남구 청년들이 삶의 방향을 설정하고 어떻게 살 것인지를 고민할 수 있는 기회라고 생각한다.”면서 서울시 시민들의 세금으로 만들어준 이 기회를 청년들이 지혜롭게 사용하여 자신과 사회에 유익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또한 서울시 청년들이 시민으로서의 삶을 보장 받기를 원하고, 바쁜 하루 속에서 치열하게 살아가고 있는 청년들이 무중력지대 강남을 통해 미래를 준비할 수 있는 시간과 공간을 제공 받을 수 있도록 내실 있는 성과를 바란다.”라며 서울시 김영경 청년청장과 무중력지대 강남조아나 센터장에게 당부의 말을 전했다.

 

한편 무중력지대 강남은 개포동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으며, 커먼스페이스, 미팅룸, 공유주방, 휴식공간, 편집실, 녹음실 등 청년들이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각종시설들로 구성되어 있다.

 

 
인쇄 스크랩 목록

서울시의회 이전 기사